전체뉴스 291-300 / 178,1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건 꼭 사야해"…소비자 홀릴 '이색 굿즈' 뭔가 봤더니 [영상]

    ... 참가자가 페트병을 모아 되돌려 보내면 보냉백이 부착된 업사이클링 캠핑 체어로 만든다는 계획이다. 원더플 캠페인 참가자는 오는 25일까지 모집한다. 한국코카콜라 관계자는 "시즌3를 통해 총 4290명의 소비자들과 함께 약 20t의 투명 페트병을 수거해 플라스틱 순환경제 구축에 힘을 보탤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커피 전문점 업계에선 '굿즈 맛집' 스타벅스가 매년 여름 화제를 부른 e프리퀀시 굿즈로 돌아왔다. 올해는 ...

    한국경제 | 2022.05.16 22:00 | 오정민

  • thumbnail
    [시사중국어학원] 착 붙는 중국어 회화 : 어린이집

    ... 션머 스허우 쑹 하이쯔 취 투어얼쑤어 아? B: 我也在 犹 豫呢, 觉 得 还 太小。 B: Wǒ yě zài yóuyù ne, juéde hái tài xiǎo. B: 워 예 짜이 여우위 너, 쥐에더 하이 타이 시아오. A: 去托 儿 所 见 同 龄 朋友 , 对 孩子社交也有 帮 助 。 A: Qù tuō ’ ...

    The pen | 2022.05.16 18:27 | 시사중국어학원

  • thumbnail
    부천 자원순환센터 광역화사업 난항…"시가 결정해야"

    ... 책임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고 덧붙였다. 자원순환센터 광역화사업은 7천786억원을 투입해 쓰레기 처리시설인 센터를 증축하는 동시에 지하화하고 지상에는 주민 공간을 조성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현재 하루 평균 쓰레기 처리량 300t을 900t까지 늘려 부천뿐만 아니라 인근 인천 계양구·서울 강서구의 소각용 쓰레기까지 모두 처리하는 광역시설로 만드는 게 핵심이다. 광역시설은 타지역에서 처리비용을 받을 수 있어 시 예산을 절약하는 장점이 있지만 타지역 쓰레기 유입으로 ...

    한국경제 | 2022.05.16 18:12 | YONHAP

  • thumbnail
    포항 "로봇이 폐배터리 살려요"

    ... 성능을 검증 평가하고 시장에 공급할 계획이다. 글로벌 배터리 조사기관 SNE리서치에 따르면 세계 배터리 재활용 시장 규모는 2020년 4000억원에서 2040년 87조원대로 급팽창할 것으로 전망된다. 포항에는 전고체 2만5000t, 양극재 6만6000t, 음극재 8000t 등 양극재와 음극재를 동시에 생산하는 배터리 밸류체인이 국내 유일하게 구축돼 있다. 에코프로와 포스코케미칼, GS건설 등이 관련 사업에 투자한 금액은 3조5500억원에 이른다. GS건설은 ...

    한국경제 | 2022.05.16 17:50 | 하인식

  • thumbnail
    진도~제주 90분…전남 관광 '활기'

    ... 수송을 목표로 잡고 있다”며 “육지와 제주를 잇는 최단시간 항로에 관광객의 관심이 높아 출발이 순조롭다”고 말했다. 산타모니카호는 길이 75.7m, 너비 20.6m, 높이 21m의 국제톤수 3500t 규모 선박이다. 여객 606명과 차량 86대(승용차 기준)를 싣고 최고 42노트(시속 78㎞)로 이동한다. 진도~제주는 육지에서 제주를 연결하는 국내 8개 항로 가운데 최단거리·최단시간 항로로 직항 운항에 90분이 걸린다. ...

    한국경제 | 2022.05.16 17:46 | 임동률

  • thumbnail
    '인도 갑부' 아다니, 시멘트 대기업 인수…"세계 2위 수요 겨냥"

    ... 암부자 시멘트 지분 전량 63.19%와 ACC 지분 전량 54.53%이다. 홀심은 글로벌 구조조정 차원의 이번 거래를 통해 인도 사업을 17년 만에 접는다. 규제 당국과 주주들이 이번 계약을 승인하면 아다니는 연간 7천만t의 생산 능력을 가진 시멘트 업체를 운영하게 된다. 암부자 시멘트와 자회사 ACC는 인도 전역에 23개의 시멘트 공장과 80개 레미콘 공장 등을 보유하고 있다. 아다니는 15일 밤 성명을 통해 "시멘트 사업에 뛰어드는 것은 인도 ...

    한국경제 | 2022.05.16 17:45 | YONHAP

  • 일진머티리얼즈, 유럽 노크…스페인에 2차전지 소재 공장

    일진머티리얼즈는 5000억원을 투자해 스페인 카탈루냐주에 2차전지 소재 공장을 짓기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회사가 유럽에 공장을 건설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카탈루냐주에 2만5000t 규모의 전기차용 일렉포일 공장을 세운다는 구상이다. 이르면 올해 상반기 착공해 2024년 준공한다는 목표다. 카탈루냐주정부의 친환경 자동차 산업 정책 및 투자 유치 노력, 태양광 등 친환경 에너지 기반의 안정적 전력망 등을 종합 고려해 이 지역을 선정했다는 ...

    한국경제 | 2022.05.16 17:43 | 김병근

  • thumbnail
    "가격 더 올리면 실적 반전은 없다"…'인플레와의 전쟁' 나선 유통업계

    ... 스페인은 피레네산맥 이남에 자리 잡고 있다.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유행한 독일 벨기에 등과 달리 돼지고기 공급 가격이 상대적으로 안정돼 있다. 이마트는 환율 고공행진을 감안해 수입 돼지고기 재고도 대폭 늘렸다. 평소 100t 선을 유지하던 재고는 올해 300t 수준으로 확대했다. 이런 노력의 결과 이마트의 노브랜드 삼겹 바로구이 1㎏은 1년 전과 같은 1만1980원(오프라인 판매가 기준)을 유지하고 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에 따르면 지난 4월 ...

    한국경제 | 2022.05.16 17:30 | 박종관/이미경

  • thumbnail
    국제 밀값, 인도 수출 금지에 5%대 급등…"정부간 무역은 계속"(종합)

    이집트, 인도와 밀 50만t 수입 합의 인도의 갑작스러운 밀 수출 금지 발표에 국제 밀 가격이 급등하고 있다. 16일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시카고상품거래소(CBOT)에서 밀 선물 가격은 이날 한때 부셸당 12.475달러로 5.94% 뛰어올라 두 달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전했다. 밀값은 한국시간 이날 오후 4시 26분 현재 5.41% 오른 부셸당 12.412달러를 나타냈다. 밀 가격은 올해 들어 61% 급등한 상태다. 앞서 인도 대외...

    한국경제 | 2022.05.16 17:23 | YONHAP

  • thumbnail
    한국앤컴퍼니, 1분기 영업익 440억원…작년 동기 대비 35%↓

    ... 한국아트라스비엑스와 합병해 사업형 지주회사로 새롭게 출범했다. 아트라스비엑스와 한국 브랜드로 배터리를 생산해 전 세계 120개국으로 대상으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국앤컴퍼니는 그룹의 미래 성장 포트폴리오 '스트림'(S.T.R.E.A.M)을 제시하고 신규 사업 발굴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스트림은 친환경 배터리 및 신재생 에너지(Smart Energy), 타이어 및 관련 핵심 산업(Tire & Core biz), 미래 신기술 활용 사업 다각화(Rising ...

    한국경제 | 2022.05.16 17:1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