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441-171450 / 173,4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 국제면 톱 > 소련 9개공화국 외채 자산 배분

    ... 1천10억달러로 발표)의 외채를 포함,모든 연방자산을 각기 나눠 갖게 된다. 분담비율에 따르면 대외채무는 소련 최대의 공화국인 러시아공이 4백30억 달러,우크라이나공이 1백10억달러를 각각 떠맡게 된다. 금은 전체 2백40t 가운데 러시아공이 1백47t을 갖게 된다. 협정초안은 또 각공화국들을 대신해 대외채무변제업무를 관장하게될 대외경제은행(브네셰코놈방크)의 조직개편과 각공화국의 협정이행여부를 감독키 위해 공화국간 위원회를 구성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1991.12.04 00:00

  • 각종 유제품 수요격감...원유는 2만8천861톤 달해

    공급물량이 절대부족했던 원유및 분유.버터등 각종 유제품의 국내재고량이 가격인상에 따른 수요감퇴와 비수기등의 게절적요인이 겹쳐 크게 늘고있다. 4일 유가공협회에 따르면 원유재고량은 지난10월말현재 2만8천8백61t으로 9월의 1만8천9백98t보다 무려 1만t가까이 증가,연초부터 악화일로를 걸어온 원유수급불균형현상이 상당부분 해소되고 있음을 보여주고있다. 원유10월재고는 월말재고를 기준으로 할때 올들어 가장 많은것이며 원유재고가 최저에 달했던 ...

    한국경제 | 1991.12.04 00:00

  • 소련 수입선 혼란으로 해운경기 불투명

    ... 있다. 범양상선의 한 관계자는 "정정불안으로 인해 소련내 수입창구가 사라졌다"며 "어느정도 호조를 보일 것으로 예상했던 해운경기도 오히려 나빠지고 있다"고 말 했다. 이 관계자는 이어 "앞으로도 소련이 계속 곡물수입을 하지 않을 경우, 대소 곡 물공여 등에 대한 기대감으로 지난해에 이어 호조를 보여온 해운경기가 더 나빠질 수도 있다"고 전망했다. 한편 소련은 91/92 곡물연도중 3천6백만t에 달하는 곡물을 수입할 것으로 예상됐었다.

    한국경제 | 1991.12.04 00:00

  • < 산업면 톱 > 2000년까지 유화제품 공급과잉 불가피

    ... 예측됐다. 이같은 하락세로 인해 91 95년까지 평균 9.5%를 유지한 수요증가율이 95 2000년에는 7.7%로 둔화될 전망이다. 수요증가폭이 축소로 에틸렌의 공급과잉규모(상공부의 국내공급능력기준) 는 92년에 57만5천t에서 93년에는 89만9천t을 94년에는 90만t으로 계속 늘어나다가 95년에야 71만2천t으로 다소 줄어들것으로 보인다. 국내나프타분해공장(NCC)의 완전가동을 가정할경우 2000년에 가서야 공급 3백15만5천t에 수요 3백31만1천t으로 ...

    한국경제 | 1991.12.04 00:00

  • 서흥화학, 부산에 용융아연도금공장 완공

    서흥화학(대표 남치호)이 부산지역에 대규모 용융아연도금공장을 완공했다. 총사업비 80억원을 들여 부산사하구의 중소기업협동화단지내에 착공1년5개월만에 완공된 이공장은 대지 3천3백평 연건평 2천여평으로 연간 7만2천t의 아연도금생산능력을 갖추면서 5일 준공식과 함께 화입식을 갖는다. 이 공장은 최대길이 16m 폭1.8m의 대형철구조물의 도금이 가능하며 도금로20개 예비로 4개등 총24개의 자동도금시설을 갖추고 있다. 또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

    한국경제 | 1991.12.04 00:00

  • 한국어선, 소련수역내에서 조업개시

    ... 경제수역내의 조업 금지와 베링공해조업이 부진해 큰 어려움을 겪어왔는데 이번 소련수역에서의 직접조 업 개시로 업계에 새로운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동원산업은 소련측의 사할린 코모디티 익스체인지 및 아니바사로부터 1만5천t의 쿼타를 확보, 이중 8천t은 자사가, 나머지 7천t을 오양수산과 한두수산에 각각 3천5 백t씩 배정했다. 어가는 t당 세금 45달러를 포함, 2백75달러이며 조업가능기간은 12월2일부터 12 월말까지인데 잡은 명태는 모두 국내로 ...

    한국경제 | 1991.12.03 00:00

  • < 산업면 톱 > 시멘트가격 급등세

    ... 있는데다 한라시멘트 증설분의 생산부진과 성신양회의 생산성향상공사(NSP)등으로 클링커(시멘트반제품)가 크게 모자라 시멘트공장의 조업단축이 빈번,국산시멘트공급이 크게 부족하다. 한라의 경우 연산 클링커생산능력은 4백81만8천t이나 실제생산은 2백20만t으로 가동률이 45.7%에 머물고 있으며 성신도 계속되는 보수공사로 하루 1만6천2백t의 생산능력이 1만1천t으로 감소했다. 이때문에 업계전체의 클링커생산 가동률은 지난11월말 89.6%에서 올해엔 81.2%로 ...

    한국경제 | 1991.12.03 00:00

  • 서울시, 도둑맞은 수돗물값 10억여원 추징

    ... 수도전을 통 해 수돗물을 무단 사용하는 행위 등에 대해 단속활동에서 적발된 것이다. 시는 작년의 경우 한해동안 모두 1천4백63건의 도수를 적발, 15억4천2백만원을 추징했었다. 시는 도수 방지를 위해 월 사용량이 3백t이상인 다량급수처의 수돗물 사용현황을 특별관리하고 신.개축공사장의 수전관리를 강화하며 각종 업소의 표준사용량 기준치를 설정, 수돗물 사용량이 이보다 훨씬 밑도는 업소에 대해서는 관리를 강 화하는 등 각종 대책을 강구키로...

    한국경제 | 1991.12.03 00:00

  • 한라시멘트 매포유통기지 완공

    한라시멘트는 3일 충북 매포에 유통기지를 완공,충북지역에 시멘트를 원활하게 공급할수 있게 됐다. 한라는 총27억9천여만원을 투입,매포의 1천5백93평부지에 1만t급 사일로 1기와 각종 시멘트저장시설및 포장설비를 갖췄다. 한라시멘트 매포공장은 지난해 9월 한라건설이 토목및 건축공사를, 한라중공업이 기계및 전기공사를 맡아 시공했다

    한국경제 | 1991.12.03 00:00

  • 알제리 에너지업 확대...외국자본도 참여 가능

    ... 있는 에너지산업에서 외국자본이 합작을 통해 지분의 49%까지 소유할수 있도록 했다. 알제리는 앞으로 10년간 외국기업자본을 1백40억달러 유치,지난해 2백94억 였던 천연가스수출을 연간 6백억 8백억 로 늘리고 원유생산능력을 2억t(3백억달러상당)확대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고잘리 알제리총리는 신에너지개발법제정을 계기로 18개외국석유회사들이 이미 소나트라치사와 합작투자협상을 벌이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알제리는 올해 2백38억달러에 이르는 외채상환을 ...

    한국경제 | 1991.12.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