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0341-130350 / 136,0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초고속인터넷 무선시대 '활짝' .. KT '네스팟' 등

    ... 초고속인터넷"이 무난할 것 같다. 이 서비스의 속도는 무선구간(단말기-AP)에서는 초당 11MB다. 최고속도가 8MB인 ADSL(비대칭디지털가입자회선)보다 더 빠르다. 최근 3세대 이동통신 서비스로 선보인 cdma2000 1x EV-DO도 초당 2.4M에 불과하다. 내년에 서비스 지역이 전국 대도시로 넓어지면 그야말로 언제 어디서나 접속되는 인터넷 서비스가 될 전망이다. 이동통신과는 보완관계=무선 초고속인터넷의 단점은 무선랜 설치 지역에서만 접속이 가능하다는 ...

    한국경제 | 2002.02.05 14:53

  • SK텔레콤, 동기식 IMT-2000상용화 시연

    SK텔레콤(사장 표문수)은 5일 서울 종로구 본사 대강당에서 지난달 28일 인천광역시에서 시작한 동기식 IMT-2000(cdma2000 1x EV-DO) 상용화 기념행사를 갖고 주요 서비스를 시연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기존 cdma2000 1x보다 16배 이상 빠른 2.4Mbps의 속도로 화상통화, 모바일 방송, 고속 모바일 게임을 이용하는 장면과 PDA(개인휴대단말기) 및 VMT(차량용 단말기)로 무선포털인 `네이트'의 각종 콘텐츠를 이용하는 ...

    연합뉴스 | 2002.02.05 00:00

  • LG전자, 중국에 CDMA휴대폰 생산법인 설립

    ... 4천500만달러를 투자함으로써 현지 CDMA 단말기 연구개발, 생산, 판매, 애프터서비스 체제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와함께 무선인터넷프로토콜(WAP) 기능과 사용자확인모듈(UIM) 카드를 장착한 모델을 잇따라 출시하는 한편 cdma2000 1x 및 컬러휴대폰 시장에 대비해 연구개발도 병행할 계획이다. LG전자는 "국내 업체로는 처음으로 중국에 CDMA 단말기 합작법인을 설립하고본격적인 생산체제를 구축했다는데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서울=연합뉴스) 김범수기자 bu...

    연합뉴스 | 2002.02.05 00:00

  • 부시 美대통령 발언 비난시위

    ... 21일까지 주한 미대사관 정문앞에서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시위는 매일 낮 12시부터 오후 1시까지 열리며, 이 단체의 상임고문을 맡고 있는 서경원 전의원이 오늘 시위에 참가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한국의 차세대 전투기(F-X) 사업에 대한 미국의 부당한 압력을 규탄하는 시위도 같은 기간 미 보잉 한국지사가 입주해있는 서울 중구 다동 한미은행 빌딩앞에서 열리며, 장봉주 전국노점상연합 부의장이 첫날 1인 시위자로 참가한다.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연합뉴스 | 2002.02.05 00:00

  • 가격협상 결렬...FX '중대기로'..보잉 등 최종입찰가 너무 높게 제시

    공군의 차세대전투기(F-X) 사업이 '추락이냐 이륙이냐' 기로에 놓였다. 미국 보잉, 프랑스 다소, 유로파이터, 러시아 수호이 제작사 등 4개 전투기생산 업체를 대상으로 4일 실시된 마지막 가격 협상이 불발로 끝났다. 이로써 총 4조2천억원을 투입, 2008년까지 40대의 최신예기를 도입하려는 F-X 사업의 전면적인 재검토가 불가피해졌다. 채우석 국방조달본부 차장은 이날 "지난달 열린 1,2차에 이어 마지막 가격 협상에서도 참여 업체들이 지나치게 ...

    한국경제 | 2002.02.04 17:42

  • CF 대행권 5곳 획득 .. 웰콤

    .웰콤은 지난해 10월 말부터 올 1월말 까지 현대카드,LG전자 X캔버스,한국얀센 니조랄,한국타이어,하나은행 등 5개 광고주의 CF 대행권(총 6백억원 규모)을 경쟁 PT(프리젠테이션)를 통해 획득했다. 이에 대해 웰콤 측은 "이 기간동안 참여한 경쟁 PT에서 1백%를 모두 따내는 기록을 세웠다"고 설명했다. 웰콤은 지난 2001년 1천6백25억원의 취급고를 달성해 업계 순위 6위에 올랐다. 2002년 취급고 목표는 지난해 보다 7.7% 늘어난 ...

    한국경제 | 2002.02.04 16:36

  • 안연구소,그룹웨어용 백신 출시

    ... 바이러스가 침투하는 것을 원천 차단한다고 안철수 연구소는 설명했다. 또한 서버에 부하를 거의 주지 않고 작동하는 등 네트워크 관리 효율을 높이기 위한 기능도 제공된다. 사용 환경은 서버의 경우 SUN Solaris 2.x 이상에서 작동하는 "비즈플로우 그룹웨어"이고 클라이언트용은 윈도우 3.1,윈도우 95/98,윈도우 NT이다. 가격은 1~1천명 사용자 기준 1천7백만원(부가세 별도)이다. 정대인 기자 bigm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2.04 13:05

  • F-X사업 제3차 가격 입찰

    국방부는 4일 오후 조달본부에서 차기 전투기(F-X) 사업 기종선정을 위한 제3차 가격입찰에 들어간다. 그러나 지난번 1, 2차 가격협상에서 4개 참가업체들의 제시액이 국방부의 목표액에 크게 벗어났던 점으로 미뤄 결렬될 가능성이 높으며, 이번 협상이 결렬될 경우 F-X 사업의 연기나 축소, 백지화 등 전면적인 재검토가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가격입찰에는 미 보잉(F-15K)과 프랑스 다소(라팔) 유로컨소시엄(유로파이터) 로스보르제니에(SU-35) ...

    연합뉴스 | 2002.02.04 00:00

  • "F-X사업 가격협상 관계없이 추진"

    국방부는 4일 공군 차기 전투기(F-X) 사업 기종선정을 위한 제3차 가격협상이 결렬됐음에도 불구, 이 사업을 계속 추진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지난달 29일 `제3차 가격협상이 결렬될 경우 F-X 사업을 전면 재검토하겠다'고 했던 최동진 국방부 획득실장의 발언과는 다른 것이어서 주목된다. 국방부 고위관계자는 이날 "F-X 사업은 가격협상 타결과 상관없이 계속 추진될것"이라며 "이번 사업이 국민의 세금으로 진행되는 만큼 가장 경제적이고 ...

    연합뉴스 | 2002.02.04 00:00

  • F-X사업 가격입찰 결렬

    국방부는 4일 오후 조달본부에서 차기 전투기(F-X) 사업 기종선정을 위한 제3차 가격입찰을 벌인 결과 유찰됐다. 이날 가격입찰에는 미 보잉(F-15K)과 프랑스 다소(라팔) 유로컨소시엄(유로파이터) 로스보르제니에(SU-35) 등 4개 업체가 참가했으나, 국방부의 목표액에 크게 벗어난 금액을 계속 고수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연합뉴스) 이 유 기자 lye@yna.co.kr

    연합뉴스 | 2002.02.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