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바른정당계' 오신환의 승리…보수대통합에 어떤 영향 미칠까

    취임일성은 자강론…"화합·자강·개혁으로 총선에서 승리해야" '일격의 패배' 호남 의원 원심력 가능성…평화당과 물밑 접촉할 수도 오신환 의원이 ... 여기에 바른정당 출신 의원이 원내대표가 당선된 상황에서 민주평화당 유성엽 원내대표가 주장한 '제3지대 신당론' 역시 당분간 수면 밑으로 들어갈 가능성이 적지 않다. 그러나 오히려 오 원내대표의 당선으로 당내 호남 ...

    한국경제 | 2019.05.15 12:50 | YONHAP

  • thumbnail
    기로에 선 손학규…사면초가 속 이번주 정면돌파 '승부수'

    ... 무근"이라고 강조했다. 그럼에도 상황을 유동적으로 만드는 변수들은 적지 않다. 당장 민주평화당과의 합당 등 호남 신당론을 주장하는 박주선·김동철 의원 등은 손 대표 퇴진에 반대하고 있다. 오는 23∼25일께 예정된 ... 전개될지도 주목된다. 김관영 원내대표는 더불어민주당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합의안을 명문화한 뒤 선거제 개혁안과 공수처 법안을 함께 패스트트랙(신속처리 안건)에 올리는 방안의 의총 추인을 추진 중이다. 추인이 이뤄지면 내년 ...

    한국경제 | 2019.04.21 06:51 | YONHAP

  • 총선 끝나면 '내전'…여야, 조기 전대로 당권 투쟁 돌입

    ... 쥐기 위한 경쟁이 가팔라지면서 '재통합론', '국민의당 확장론', '제3지대 신당론' 등이 촉발될 수 있다. 더민주는 '맏형론'을 내세워 국민의당과 야권 재통합론을 꺼내들 가능성이 ... 간 통합 논쟁이 본격화한다면 친노(친노무현) 패권주의 문제가 또다시 쟁점으로 대두될 가능성이 있다. 안 대표가 개혁적 보수와 합리적 진보의 결합을 주창하며 더민주와 여권 성향 인사를 포괄한 제3지대 신당론을 추진할 수도 있다. ...

    연합뉴스 | 2016.04.12 15: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