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서울 혁신학교 인기없나"…신청학교 연속 미달

    ... 이어 올해부터 서울시교육청이 '공교육 강화'를 내걸고 도입했다. 하지만 서울형 혁신학교에 전교조 소속 교사들이 많이 몰리면서 교육계 보수ㆍ진보 진영의 논쟁거리가 되기도 했다. 이처럼 신청이 저조한 것에 대해 일각에서는 '곽노현식 서울형 혁신학교'가 현장에서 호응을 얻지 못하고 있다는 평가도 내놓고 있다. 이에 대해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원래 이 제도의 초점은 예비혁신학교에 있고, 예비혁신학교는 올해 40곳 모집에 55곳이 지원해 혁신학교가 정상적으로 추진되고 ...

    연합뉴스 | 2011.07.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