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개인유사법인 유보소득 과세 무산…그럼, 대기업은?

    ... 유보소득 과세에 반대했다. 반대 이유로는 '기업의 자율성 침해'를 가장 많이 꼽았다. 국회의 세법심의 과정에서 '빈대 잡으려다 초가삼간 태우는 격' 등 이라는 목소리가 커지면서, 결국 정부안은 국회에서 처리되지 못 했다. 구재이 세무사(한국납세자권리연구소장)는 "미국의 개인유사법인세처럼 부동산 임대 등 수동적 소득이 주업인 곳만 법인세를 20% 추가과세해도 좋았을 것"이라며 "조세정의도, 명분도 못 세우고 결국 일을 그르치게 됐다"고 말했다. 다만 대기업에 ...

    조세일보 | 2020.12.06 09:07

  • thumbnail
    "사내유보금 과세, 기업성장 막는다"...中企업계, `폐지` 한목소리

    ... 재무구조를 악화시키고, 투자를 위축시킬 것"이라며 "특히 중견기업의 경우 법인세, 투자상생협력세, 배당간주세, 지방세까지 더하면 수익의 약 30% 이상을 세금으로 내는 것은 지나치게 과도하다"고 호소했다. 이날 토론회에서 발제자로 나선 구재이 한국납세자권리연구소장(세무사)도 "법인 초과 유보소득 배당간주 과세제도는 미실현이익 과세 등 법리적인 문제도 있지만, 더 큰 문제는 제도의 피해자가 영세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인이라는 점"이라며 "현재 정부안을 시급히 개선해야 한다"고 ...

    한국경제TV | 2020.10.27 10:24

  • thumbnail
    중기중앙회장 "초과 유보소득 과세, 中企 성장 잠재력 훼손"

    ... 가족기업은 전체 중소기업의 49.3% 수준이다. 김 회장은 "21대 국회 개원 이후 쏟아지고 있는 입법 규제가 걱정된다"며 "중소기업인들의 기를 살리는 입법정책이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이날 정책 간담회에서 발제자로 나선 구재이 한국납세자권리연구소장은 "법인 초과 유보소득 배당간주 과세 제도는 미실현 이익 과세 등 법리적인 문제도 있지만, 더 큰 문제는 제도 피해자가 영세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인이라는 점으로 정부안을 시급히 개선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

    한국경제 | 2020.10.27 10:0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