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미얀마 군부 "무장투쟁 좌시 안 해"…시민방위군 소탕작전

    ... 벌이고, 지뢰로 정부군 차량을 공격하는 등 충돌이 벌어져 정부군 8명과 시민군 2명이 숨졌다. 또, 7일에는 정부군이 시민군을 찾아내겠다고 수색작업을 벌이자 다시 총격전을 벌여 정부군 8명과 시민군 7명이 숨졌다. 군정 최고기구인 국가행정평의회(SAC) 대변인 카웅 텟 소령은 "시민들의 무장투쟁을 좌시하지 않겠다"고 발표했다. 이후 대대적인 소탕 작전이 이어졌다. 군부는 미얀마 곳곳에서 사냥용 총과 사제총, 사제폭탄으로 무장한 시민군·자경단이 생겨나자 '초장에 ...

    한국경제 | 2021.05.11 11:39 | YONHAP

  • thumbnail
    "무장 시민들, 미얀마군 16명 사살"…시민방위군 위력 과시?

    ... 하지 않았다. 다만 북서부 사가잉 및 중부 마궤 지역, 그리고 북부 친주를 중심으로 구성된 시민저항군과, 반군 캠프에서 군사 훈련을 받는 미얀마 청년들이 주축이 될 것이라는게 대체적 관측이다. 이와 관련, 군정 최고기구인 국가행정평의회(SAC) 대변인인 카웅 텟 소령은 전날 기자회견에서 시민들의 무장 투쟁을 좌시하지 않겠다고 밝혔다고 이라와디는 전했다. 텟 대변인은 "어떠한 범죄행위도 용인하지 않기 때문에 우리가 해야 하는 대로 모든 수단을 활용해 그들을 ...

    한국경제 | 2021.05.08 11:17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군부 "아세안 특사방문 협력은 정국안정 후에" 재차 강조

    "아세안 제안 따를지는 정국 상황에 달려"…사실상 '거부'로 합의 유명무실 미얀마 군부가 지난달 동남아국가연합(아세안) 정상회의 합의 사항 준수는 정국 안정 이후에 고려하겠다는 뜻을 거듭 밝혔다. 군정 최고기구인 국가행정평의회(SAC) 대변인인 카웅 텟 산 소령은 7일 TV 브리핑을 통해" 아세안은 특별 대표 파견을 원하고 있지만, 미얀마는 치안과 안정이 어떤 수준에 도달했을 때 특사에 관해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

    한국경제 | 2021.05.07 18:59 | YONHAP

사전

세계아마추어골프평의회 [WAGC(World Amateur Golf Council)] 골프용어사전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인정하는 공식적인 세계 골프기구.세계 각 국가의 내셔널 골프협회의 연합체.골프가 정식종목으로 다시 채택된 2016년 리우데자네이로 대회에서 역할을 할 것으로 보임.USGA 집행위원장인 데이비드 페이와 R&A 사무총장인 피터 도슨이 공동대표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