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김지완 BNK금융지주 회장, 위기 순간에 구원투수로...재도약 발판 마련

    ... 지속 가능한 성장 기반을 강화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 회장은 BNK금융지주의 첫 외부 출신 회장이다. 부국증권 사장을 비롯해 하나대투증권 대표이사, 하나금융지주 부회장 등을 역임하며 활약해 왔다. 그리고 2017년 BNK금융지주 ...ddot;경남)’에 의존해 오던 굴레를 벗기 위해 그룹 내 은행·캐피탈·투자증권의 ‘수도권 거점화 전략’도 추진 중이다. 이를 위해 저축은행·자산운용·벤처투자 ...

    한국경제 | 2021.03.23 06:45 | 김정우

  • thumbnail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 제14대 KLPGA 회장에 취임

    ... 넘어 진정한 아시아 골프 허브로 도약하고, 세계로 나가야 할 중요한 시점"이라며 "회원과 협회의 글로벌 경쟁력을 향상하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경남고와 성균관대를 나온 김정태 회장은 1991년 하나은행에 입행, 하나대투증권 사장(2006년)과 하나은행장(2008년)을 거쳐 2012년부터 현재까지 하나금융그룹을 이끌고 있다. 하나금융그룹은 2006년부터 2018년까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하나은행 챔피언십을 개최했으며 여자 9명, 남자 6명 ...

    한국경제 | 2021.03.11 12:11 | YONHAP

  • thumbnail
    하나금융 김정태 회장 사실상 4연임 성공…이번엔 임기 1년(종합2보)

    ... 임기는 내년 3월까지로 1년에 그친다. 하나금융 지배구조 내부규범상 회장 나이가 만 70세를 넘길 수 없게 돼 있기 때문이다. 김 회장은 1981년 서울은행에 입행한 뒤 40년 넘게 은행권에 몸담아왔다. 2006년 하나대투증권 사장, 2008년 하나은행장을 역임했으며, 2012년 하나금융 회장직에 오른 뒤 2015년, 2018년에 연임에 성공해 9년째 하나금융을 이끌어 왔다. 당초 김 회장은 3연임에 성공한 뒤 추가 연임을 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직간접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2.24 20:02 | YONHAP

사전

사채관리회사 경제용어사전

... 공모 회사채를 발행할 경우 의무적으로 사채관리회사를 지정해야 한다. 금융위원회가 채권자의 권리를 보호하고 사채관리와 관련한 이해상충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2012년 4월 상법을 고쳐 도입했다. 기존엔 기업이 발행한 회사채를 인수하는 증권회사 등이 사채관리 업무도 함께 수행했다. 하지만 회사채 투자자보다는 발행회사의 이익을 우선시하는 등 채권자가 불이익을 받는다는 지적에 따라 새 제도를 도입했다. 2014년 10월현재 대신증권, 현대증권 등을 포함한 24개 증권사외에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