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현대종합상사, 20조원 우크라 고속철 수주 나선다

    ... 수주에 나선다. 중국 정부의 ‘일대일로’(육상·해상 실크로드) 전략을 수행하는 중국철도건설공사(CRCC)와 정면승부를 벌일 전망이다. 4일 외신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정부는 키예프~하리코프~도네츠크 등 3대 주요 도시를 연결하는 고속철도 건설 사업에 대한 타당성조사에 조만간 착수할 예정이다. 노후한 철도와 고속전동차를 교체하고, 각종 부대시설을 건설하는 사업이다. 총 사업 규모는 180억달러에 달한다. 재정상태가 열악한 우크라이나 ...

    한국경제 | 2020.11.04 17:06 | 강경민

  • 우크라이나-친러 반군 포로 교환

    우크라이나 정부와 친러시아 성향의 분리주의 반군 간 포로 교환이 29일 우크라이나 도네츠크 지역에서 이뤄졌다. 러시아의 지원을 받는 우크라이나 동부(돈바스 지역) 분리주의 반군은 2014년 3월 크림반도가 러시아에 병합된 뒤 분리·독립을 선언하고 정부를 상대로 무장 투쟁을 벌여왔다. 우크라이나와 러시아는 지난 9일 포로 교환 등 분쟁 해결에 합의했다. 로이터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2.29 19:29

  • 러시아·우크라이나 '5년 전쟁' 휴전 합의…푸틴, G8 회복 노린다

    ... 있다. 두 정상의 만남은 우크라이나 동부 돈바스 지역에서 친러시아계 세력의 반정부 무력 시위가 전쟁으로 확대된 이후 5년8개월 만이다. 2014년 4월 돈바스 지역에서는 친러 분리주의 반군 세력이 러시아의 지원으로 독립을 선언하고 도네츠크공화국과 루간스크공화국 설립을 선포하며 내전이 발생했다. 이후에도 러시아는 우크라이나 국경을 넘어 친러 반군을 적극 지원해왔다. 우크라이나 내전으로 지금까지 숨진 사람만 1만4000명이 넘고, 피란민은 100만여 명이 발생하면서 두 ...

    한국경제 | 2019.12.10 17:09 | 안정락

전체 뉴스

  • thumbnail
    젤렌스키, 이번엔 "바티칸에서 만나자" 푸틴에 제안

    ... 사실상 러시아의 지원과 조종을 받고 있어 돈바스 분쟁의 근본적 해결을 위해선 러시아와의 담판이 불가피하다는 우크라이나 정부의 인식이 깔려있었다. 하지만 푸틴 대통령은 22일 "우크라이나 지도부가 돈바스 문제 해결을 원한다면 우선 도네츠크공화국, 루간스크공화국 대표들(분리주의 반군 세력)과 만나고 그 뒤에 러시아를 포함한 제3자들과 이 문제를 논의해야 할 것"이라며 돈바스 회담 제안을 사실상 거부했다. 다만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양자 관계 논의를 위해 모스크바에서 ...

    한국경제 | 2021.04.28 23:41 | YONHAP

  • thumbnail
    50세 맞은 펩, 벌써 역대 감독 우승 3위 [엑`s 레코드]

    ... 감독을 넘어선 과르디올라 감독은 4개의 트로피만 더 따게 되면 현재 34개의 우승 기록을 보유한 미르체이 루체스쿠 감독도 뛰어넘게 된다. 루체스쿠 감독은 루마니아와 우크라이나, 러시아에서 클럽 감독 경력을 이어갔고 특히 샤흐타르 도네츠크에서 무려 8회 우승을 차지한 뒤 라이벌 구단 디나모 키예프 감독으로 이번 시즌 부임해 다시 리그 우승을 기록했다. 감독 최다 우승 기록 보유자는 역시 알렉스 퍼거슨 경이다. 퍼거슨 감독은 프리미어리그 13회 우승을 비롯해 도합 ...

    한국경제 | 2021.04.27 13:26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젤렌스키 "푸틴과 돈바스 아닌 모스크바서도 만나겠다"

    ... 사실상 러시아의 지원과 조종을 받고 있어 돈바스 분쟁의 근본적 해결을 위해선 러시아와의 담판이 불가피하다는 우크라이나 정부의 인식이 깔려있다. 하지만 푸틴 대통령은 22일 "우크라이나 지도부가 돈바스 문제 해결을 원한다면 우선 도네츠크공화국, 루간스크공화국 대표들과 만나고 그 뒤에 러시아를 포함한 제3자들과 이 문제를 논의해야 할 것"이라며 돈바스 회담 제안을 사실상 거부했다. 도네츠크공화국과 루간스크공화국은 친러 분리주의 반군이 돈바스 지역으로 불리는 우크라이나 ...

    한국경제 | 2021.04.26 23: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