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대만의 '미스터 민주주의'로 불린 리덩후이

    ... '대만인'으로서의 자신의 속내를 드러냈다. 국민당이 배출한 총통이면서도 그는 중국 본토와 대만이 각각 별개의 나라라는 '양국론'(兩國論)을 들고나와 양안 관계에 일대 파문을 불러일으켰다. 후임 총통을 뽑는 2000년 대선 때는 국민당 후보인 롄잔(連戰) 대신 은근히 야당인 민진당의 천수이볜(陳水扁) 후보를 사실상 지지했다. 퇴임 후에는 탈중국 성향을 더욱 강하게 드러냈고 결국 국민당에서 축출되기에 이르렀다. 이후 리덩후이는 대만 독립을 지향하는 이들에게는 '대만의 아버지'로 ...

    한국경제 | 2020.07.30 21:34 | YONHAP

  • thumbnail
    [르포] 대만 총통부 앞 집결한 수십만 한궈위 지지자들(종합)

    ... 대거 운집했다. 주최 측은 이날 100만명이 넘게 모인 것으로 추산했다. 행사 마지막 순서로 무대에 오른 한 후보는 "중화민국과 자유·민주에 이미 퇴로가 없다"면서 지지를 호소했다. 이날 유세에는 마잉주(馬英九) 전 총통, 롄잔(連戰) 전 부총통 등 국민당의 원로 인사들도 가세했다. 국민당은 '대만안전, 인민유전(臺灣安全, 人民有錢)'을 이날 행사의 대표 구호로 내세웠다. 중국 본토와의 안정적인 관계를 바탕으로 경제를 일으켜 대만 시민들이 돈을 잘 ...

    한국경제 | 2020.01.10 01:33 | YONHAP

  • thumbnail
    '국민당 사무실 폭파 기도' 막판 대만 대선 영향주나

    ... 2004년 3월 대만 선거 직전 천수이볜(陳水扁) 전 총통이 거리 유세를 하던 도중 총기 저격을 받아 복부를 스치는 총상을 입었다. 당시 자작극이라는 의혹이 제기됐지만 유권자들 사이에 천 총통에 대한 동정론이 일었고, 천 총통은 롄잔(連戰) 국민당 후보를 0.2%포인트의 근소한 표 차로 물리치고 재선에 성공했다. 2016년 대선 때는 대만 출신 걸그룹 트와이스 멤버 쯔위가 한국 방송에 나와 대만 청천백일기를 들었다가 중국 누리꾼들의 강한 비난을 받은 뒤 '반성 ...

    한국경제 | 2019.12.17 13:5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