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신용도 흑역사' 지우고 부활한 동국제강…투자 오판 족쇄도 풀까

    [마켓 인사이트] 67년 업력의 동국제강이 ‘관록의 힘’을 보여 주고 있다. 전방 산업 침체와 차입 부담 때문에 한때 투기 등급까지 내려앉은 동국제강은 최근 과감한 자산 매각과 공격적인 구조 조정으로 빠르게 재무 구조를 다잡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도 고수익 제품을 앞세워 오히려 영업 수익성을 끌어올리면서 신용 평가사로부터 ‘호평 세례’를 받고 있다. 굴곡진 신용사…이례적인 ...

    한국경제 | 2021.06.18 06:29 | 김은정

  • thumbnail
    1년 만에 신용도 회복… '특수강 터줏대감' 체면 되찾은 세아베스틸

    [마켓 인사이트] 특수강 시장의 ‘터줏대감’인 세아베스틸이 1년 만에 하락했던 신용도를 회복했다. 세아베스틸은 탄소강에 니켈 등을 첨가해 강도를 높인 특수강 시장에서 절대적 시장점유율을 보여 왔다. 하지만 사업 다각화를 위해 잇따라 기업 인수에 나서면서 투자 부담이 늘어나 재무 상태가 불안해 신용도가 흔들렸다. 더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의 여파로 전방 산업이 위축되면서 실적도 나빠져 신용 등급 전망을 ...

    한국경제 | 2021.06.09 06:50 | 김은정

  • thumbnail
    알짜 사업 매각한 이랜드리테일, 흑역사 딛고 신용 등급 'A'로 올라설까

    [마켓 인사이트] 이랜드리테일이 신용 등급 상향이라는 오랜 숙원 사업을 달성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랜드리테일에 신용 등급은 단순히 금융비용의 수준을 결정하는 잣대만이 아니다. 뼈를 깎는 구조 조정의 결과물이자 이랜드리테일을 바라보는 시장 참여자들의 신뢰 지표이기도 하다. 이랜드리테일의 신용 등급은 이랜드그룹의 역사와 맥을 같이한다. 사업과 재무 구조를 개편한 후 ‘BBB급(BBB-~BBB+)’에서 벗어나려고 ...

    한국경제 | 2021.06.01 07:03 | 김은정

사이트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