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김하성, 두 차례 '명품 병살 수비'에 희생플라이 쐐기타

    ... 파드리스)의 명품 수비에 두 차례나 커다란 함성이 터져 나왔다. 김하성은 15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치른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홈경기에 8번 타자 유격수로 출전해 3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연속 경기 안타를 '3'에서 중단해 김하성의 시즌 타율은 다시 1할대(0.195)로 떨어졌다. 바라던 안타는 터지지 않았지만, 김하성은 4-1로 앞선 7회말 1사 만루에서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

    한국경제 | 2021.05.15 15:23 | YONHAP

  • thumbnail
    김태형 두산 감독 "조재영, 공은 괜찮았는데 여유가 없더라"

    ...(우익수)-강승호(2루수)-김재호(유격수)-장승현(포수)으로 선발 라인업을 짰다. 옆구리 부상을 털어내고 전날 1군 복귀전을 치른 외야수 정수빈은 벤치에서 대기한다. 정수빈은 전날 8번 타자 중견수로 선발 출전했으나 3타수 무안타 2볼넷 1삼진에 그쳤다. 시즌 타율 0.143으로 타격 부진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김 감독은 "정수빈은 시즌 초반부터 타격 컨디션이 좋지 않다"며 "당분간은 대수비나 대주자 요원으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연합뉴

    한국경제 | 2021.05.14 17:36 | YONHAP

  • thumbnail
    김광현 vs 김하성 '첫 투타 대결'?…2년 만의 한국인 승부 기대

    ... 블루제이스)은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유니폼을 입고 KBO리그에서 함께 꿈을 키운 동갑내기 친구 황재균(kt wiz), 강정호와 메이저리그에서 한 번씩 만났다. 2017년 7월 31일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에서 뛰던 황재균을 만나 2타수 무안타로 압도했다. 류현진은 2019년 4월 27일 강정호를 상대로는 3타수 1안타로 맞섰다. 2회 첫 타석에서는 삼진 처리하고, 4회 3루수 땅볼로 처리했지만 6회에는 좌전 안타를 맞았다. 2020년에는 KBO리그 출신은 물론이고, ...

    한국경제 | 2021.05.14 11:20 | YONHAP

사전

퍼펙트 게임 [perfect game] 경제용어사전

야구 경기에서 선발 투수가 무안타, 무사사구(無四死球), 무실책으로 단 한 명의 타자도 진루시키지 않고 끝낸 게임.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1876년 이래 23차례밖에 나오지 않을 정도의 진기록이다. 한국 프로야구에선 아직 한 차례도 나오지 않았다.

노히트 노런 [no hit no run] 경제용어사전

선발 투수가 상대 팀을 무안타, 무득점으로 막아 이긴 게임. 볼넷, 몸에 맞는 볼, 실책으로 주자를 내보냈을 때도 적용된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