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세력 확대' 탈레반 "진정한 이슬람 체제만이 최선의 해법"

    공동 설립자 바라다르 성명…평화 협상 필요성도 긍정 미군 철수 개시 후 공격도 강화…정부 장악지역 속속 탈레반 손으로 최근 아프가니스탄에서 세력을 확대하고 있는 이슬람 무장조직 탈레반이 진정한 이슬람 체제가 전쟁 종식을 위한 최선의 해법이라고 강조했다. 아프간 정부와의 평화 협상을 지지하지만 종국에는 이슬람 율법에 충실한 '종교 국가'가 아프간에 세워져야 한다는 것이다. 21일 톨로뉴스 등 아프간 언론과 외신에 따르면 탈레반 공동 설립자이자 ...

    한국경제 | 2021.06.21 12:04 | YONHAP

  • thumbnail
    아프간 전 대통령 "미국, 아프간을 재앙 속에 두고 떠나"

    ... 달했다"라면서 "그들은 실패했다"라고 말했다. 그는 "아프간이 실패를 저지른 것도 인정하지만, 아프간보다 힘과 권력이 강한 이들은 어땠냐"라면서 "그들은 아프간을 재앙과 치욕 속에 버려두고 떠나고 있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미군과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군 작전은 극단주의나 테러리즘이 아니라 아프간 마을들과 희망이 대상이었다"라면서 "아프간에 감옥을 짓고 아프간인들을 가두고 모든 마을을 폭격했는데 이는 잘못된 행동"이라고 말했다. 카르자이 전 ...

    한국경제 | 2021.06.21 11:06 | YONHAP

  • thumbnail
    미군, 최신예 항모에 18t급 폭탄 근접폭파 시험

    내년 배치 앞두고 실전 대비한 내구성 점검 미국 해군이 최신예 항공모함인 제럴드 포드함에 대한 1차 수중 폭파 내구성 시험을 마쳤다고 19일(현지시간) 밝혔다. 제럴드 포드함은 건조에 130억 달러(14조4천530억원)가 소요됐으며, 내년 실전 배치를 앞뒀다. 이번 시험은 플로리다 해안에서 약 161㎞ 떨어진 수중에서 18일 오후 4시께 진행됐다. 수중 폭파 시험에는 1만8천143㎏(약 18t)의 폭발물을 사용했다고 영국 BBC 방송이 ...

    한국경제 | 2021.06.21 10:43 | YONHAP

한경매물

'미군' 부동산 정보

부동산 정보
거래 종류 확인일자 매물명 면적(㎡) 매물가(만원)
매매 아파트

17/11/20

청암천년명가자이 229/201 1/14층 129,000
한강공원 인접 휘트니스 수영장 보안최고
매매 주택-상가주택

17/11/20

단독/다가구 186/0 88,000
위치좋은 남향 상가주택입니다.
매매 주택-상가주택

17/11/20

단독/다가구 261/0 140,000
평택 법원앞 시세보다 저렴한 상가주택 매매
매매 주택-단독/다가구

17/11/17

단독/다가구 188/0 88,000
위치좋은 다가구 주택입니다.

사전

그린란드 경제용어사전

... 있다”고 했다. 지구 온난화로 얼음이 녹으면 그린란드가 그야말로 낙원이 될 것이라는 평가도 나온다. 얼음에 덮인 땅이 드러나면 광물, 가스 등의 개발에 속도를 낼 수 있다. 북극해 항로가 열려 정치·군사적으로 중요한 위치가 된다. 미군은 이미 그린란드 북서쪽 해안에 툴레 공군기지를 보유하고 있다. 매력적인 땅이지만 이를 구매할 수 있느냐는 의문이다. 역사적으로 불가능한 일은 아니다. 미국은 이미 여러 차례 외국의 땅을 샀다. 1867년 러시아로부터 알래스카를 720만달러에 ...

미북정상회담 공동합의문 경제용어사전

... 여지를 남겼다는 평가가 많다. 공동합의문에 북한 핵 폐기를 뜻하는 '북핵 비핵화'라는 문구 대신 북한이 주장해온 '한반도 비핵화'란 문구가 들어갔다는 점에서다. 이 표현은 북한이 전통적으로 '한국에 대한 미국의 핵우산 축소나 주한미군 철수'를 뜻하는 표현으로 써왔다. 핵 전문가인 아담 마운트 미국과학자연맹 선임연구원은 “과거 북한과 맺은 어떤 합의보다 약하다”고 평가했다. AFP통신도 “북한이 모호한 약속을 되풀이했을 뿐”이라고 전했다. 체제보장 부문도 당초 기대와는 ...

토마호크 [Tomahawk Missile] 경제용어사전

미군의 대표적 공격 미사일이다. 위성항법장치(GPS)로 유도되며 저공비행(지상 30m가량)으로 레이더 탐지를 피해 최대 2500㎞ 밖의 표적을 타격할 수 있다. 1983년 실전 배치됐고 1991년 걸프전 때 위력을 떨쳤다. 가격은 한 발당 11억원가량이다. 토마호크란 이름은 아메리카 인디언의 공격용 도끼에서 유래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