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경기도, '자가용보다 편리한 대중교통' 추진에 453억 투입한다

    ... 때문으로 풀이되고 있다. 도는 이 같은 상황을 감안해 올해 '수원버스터미널' 1곳을 시범사업 대상지로 선정해 총 13억6000만원을 지원, 대합실 리모델링과 편의시설 개선·확충을 추진할 방침이다. 한편 박태환 도 교통국장은 “버스 기반시설은 도민 삶과 밀접한 생활SOC로, 중장기적인 관점에서 버스 서비스를 근본적으로 개선코자 올해 최초로 시설 투자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며 “사업 평가 등 내실 있는 추진으로 도민들의 ...

    한국경제 | 2021.05.12 16:13 | 윤상연

  • thumbnail
    경기도, 올해 453억 들여 버스 정류소·터미널 확충·개선

    ... 노후 버스 터미널에 대한 개선사업도 추진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승객 급감으로 터미널 사업자의 신규 투자 여력이 부족한 것을 감안, 올해 수원 버스터미널을 시범사업 대상지로 선정하고 총 13억6천만원을 지원해 대합실 리모델링과 편의시설 개선·확충을 추진할 방침이다. 박태환 교통국장은 "사업 평가 등 내실 있는 추진으로 도민들의 교통편의 증진과 삶의 질 개선에 크게 기여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12 07:23 | YONHAP

  • thumbnail
    21년 만에 '박태환 없는' 올림픽…도쿄 갈 한국수영 대표는

    13일부터 닷새간 제주서 도쿄올림픽 경영 국가대표 선발전 개최 김서영 3회 연속, 황선우·이주호 생애 첫 올림픽 태극마크 도전 한국 수영이 21년 만에 박태환(32) 없는 올림픽을 맞이하게 된 가운데 일본 도쿄로 가는 최종 시험이 치러진다. 대한수영연맹은 13일부터 닷새간 제주종합경기장 내 실내수영장에서 2021 경영 국가대표 선발대회를 개최한다. 국제수영연맹(FINA)이 승인한 이 대회는 오는 7월 개막할 예정인 도쿄올림픽 국가대표를 뽑는 ...

    한국경제 | 2021.05.12 07:00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