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시즌 2승 박민지 "목표는 20승…상반기에 시즌 3승 욕심"

    ... 챔피언조에서는 우승 아니면 아무리 높은 순위도 소용없다는 각오로 경기를 치렀더니 우승이 따라왔다"고 말했다. 승부 근성이 강해졌다는 박민지는 우승은 했어도 이날 경기에 아쉬운 점을 숨기지 않았다. "14번 홀부터 18번 홀까지 버디 찬스를 하나도 살리지 못해 자책했다"는 박민지는 "그래도 쇼트게임이 약하니 샷과 퍼트로 승부하려던 게 통했다"고 덧붙였다. 박민지의 다음 목표는 시즌 3승이다. 그는 "메이저대회에서 3승째를 하면 좋긴 하겠지만, 어떤 대회든 ...

    한국경제 | 2021.05.16 17:50 | YONHAP

  • thumbnail
    KLPGA '매년 1승' 넘어선 박민지, 맨 먼저 2승 고지(종합)

    ... 처음이다. 박민지는 "처음으로 시즌 2승을, 후원사 주최 대회에서 이뤄 기쁘다. 다음 목표인 시즌 3승을 향해 뛰겠다"고 말했다. 굵은 빗줄기 속에 1타차 불안한 단독 선두로 최종 라운드에 나선 박민지는 1번 홀(파4)에서 버디를 잡아 공동 선두로 뛰어온 안나린(25)과 피 말리는 각축을 벌였다. 박민지는 10번 홀까지 버디 2개에 보기 1개를 곁들여 1타밖에 줄이지 못했고, 안나린은 버디 3개와 보기 1개로 2타를 줄이며 팽팽한 승부를 펼쳤다. 승부는 ...

    한국경제 | 2021.05.16 17:49 | YONHAP

  • thumbnail
    KLPGA '매년 1승' 넘어선 박민지, 맨 먼저 2승 고지

    ... 모자에 NH투자증권 로고를 달고 뛰고 있다. 2008년 시작한 이 대회에서 NH투자증권 후원 선수가 우승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굵은 빗줄기 속에 1타차 불안한 단독 선두로 최종 라운드에 나선 박민지는 1번 홀(파4)에서 버디를 잡아 공동 선두로 뛰어온 안나린(25)과 피 말리는 각축을 벌였다. 박민지는 10번 홀까지 버디 2개에 보기 1개를 곁들여 1타밖에 줄이지 못했고, 안나린은 버디 3개와 보기 1개로 2타를 줄이며 팽팽한 승부를 펼쳤다. 승부는 ...

    한국경제 | 2021.05.16 16:28 | YONHAP

사전

변형 스테이블포드 경제용어사전

일반 골프경기 룰과 달리 앨버트로스 8점, 이글 5점, 버디 2점, 파 0점, 보기 -1, 더블 보기 이하 -3점 등으로 각 홀 성적에 매긴 점수를 합산해 순위를 가리는 골프 룰. '공격 골프'를 유도하기 위해 일반 스테이블포드(보기 1점, 파 2점, 버디 3점, 이글 4점, 앨버트로스 5점)보다 가점을 크게 높인 방식이다.

스크램블링 [Scrambling] 골프용어사전

그린을 미스하고도 파 또는 버디를 잡을 수 있는 능력이나 확률.그만큼 쇼트게임을 잘 한다는 의미임.'Up & down'도 유사한 의미임.

샌드 세이브 [Sand save] 골프용어사전

벙커에 빠진 후 파(버디)를 잡는 일.또는 그 확률.파4홀에서 두 번째샷이 그린주변 벙커에 빠졌고,벙커샷을 홀에 붙여 파를 했을 경우 '샌드 세이브를 했다'고 표현함.'샌드 세이브 70%'는 볼이 10회 벙커에 빠질 경우 7회는 파(버디)를 잡는다는 뜻임.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