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대법 "판사 임용 법조경력 기준 5년으로 줄여야"

    법원이 판사에 지원할 수 있는 최소 법조 경력을 5년으로 줄여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24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법원행정처는 최근 판사에 지원할 수 있는 법조 경력을 5년으로 줄이는 법원조직법 개정안에 찬성한다는 의견을 ... 시행 중이다. 최소 법조 경력은 현재 5년이지만 2022년부터는 7년, 2026년부터는 10년으로 상향된다. 법원행정처는 "법조 일원화 제도가 도입된 뒤 법관 임용에 상당한 제한이 초래되고 있다"면서 법관 임용에 필요한 법조 경력 기준을 ...

    한국경제 | 2021.06.24 09:05 | YONHAP

  • thumbnail
    '日국가면제' 인정한 위안부 소송, 내년 5월 2심 선고

    ... 소송의 선고 기일을 내년 5월 26일로 지정했다. 재판부는 오는 11월 25일 첫 변론을 열고, 내년 1월 27일과 3월 24일 각각 한 차례씩 변론을 진행하기로 했다. 아울러 일본 정부에 소송 사실을 통보하기 위해 지난 22일 법원행정처에 사법공조 촉탁 서류를 보냈다. 서울고법 관계자는 "당사자가 외국에 있는 사건은 서류가 오가는 데 빨라도 3∼4개월이 걸린다"며 "이 때문에 변론기일과 선고기일을 미리 지정해두는 것이 일반적"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재판이 계획대로 ...

    한국경제 | 2021.06.23 10:46 | YONHAP

  • thumbnail
    대법, 이기택 대법관 후임 17명 공개…의견수렴 돌입(종합)

    文대통령 임명 10번째이자 마지막 대법관 전국법관대표회의의 상설화를 이끈 서경환 서울회생법원장이 대법관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또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부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2심 재판을 맡은 이승련 서울고법 부장판사와 ... 김상환 법원행정처장 등 당연직 위원 6명과 박은정 전 국민권익위원장 등 비당연직 4명으로 구성됐다. 이기택 대법관 후임은 김명수 대법원장이 제청하고 문재인 대통령이 임명하는 마지막 대법관이자 10번째 대법관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22 17:42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