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그들만의 잔치…역대급 실적에도 보험료 또 올렸다 [이슈+]

    ... 0.25%포인트 인하한 바 있다. 교보생명, NH농협생명, 신한생명도 올해 3~4월 예정이율을 2.25%에서 2.0%로 내렸다. 동양생명도 갱신형 보장성 상품과 종신보험의 예정이율을 내린 상태다. 예정이율은 장기 보험 계약자에게 약속한 보험금을 지급하기 위해 보험료에 적용하는 이자율을 의미한다. 예정이율이 올라가면 더 적은 보험료로도 같은 보험금을 받을 수 있지만 내려가면 보험료 부담이 더 커진다. 통상 보험사가 예정이율을 0.25%포인트 인하하면 신규 또는 갱신 보험계약 ...

    한국경제 | 2021.05.17 14:27 | 김수현

  • thumbnail
    [고침] 경제(보험사, 역대급 실적에도 실손보험료 '계속…)

    보험사, 역대급 실적에도 실손보험료 '계속 인상' 예고 주요 보험사 이익 수십∼수백% 증가…"실손보험 손해는 여전" "차보험료는 인상 시급하지 않아"…금리상승에 보험금 지급역량 대거 하락 보험업계가 1분기 '역대급' 이익을 거두며 올해 실적에 청신호가 켜졌지만, 올해 연말에도 실손의료보험(실손보험) 보험료 대폭 인상에 나서겠다고 일찌감치 예고했다. 16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주요 생명보험사와 손해보험사 대부분이 두 자릿수(%) 이상 ...

    한국경제 | 2021.05.17 09:33 | YONHAP

  • thumbnail
    영국 BBC '도쿄올림픽 취소 어려운 이유…역풍에도 강행할 듯'

    ... "그렇다고 일본이 독자적으로 취소를 결정하기도 어렵다"며 "그렇게 되면 대회 조직위원회가 막대한 손실을 감수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BBC는 "결국 현실적으로 IOC와 일본이 공동으로 대회를 취소해야 한다"며 "이 경우 막대한 액수의 보험금이 지급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다만 보험을 통한 배상은 올림픽 관련 직접 투자 항목에는 적용이 되지만 간접 투자에서 나오는 손실은 메우기 어려울 것으로 예상된다. 앤더슨 교수는 "예를 들어 올림픽을 찾는 관광객들을 대비해 호텔이나 ...

    한국경제 | 2021.05.16 09:38 | YONHAP

사전

달러 보험 경제용어사전

... 만큼 '환율 리스크'를 피할 수 없다는 점은 감안해야 한다. 보험료 납입과 보험료 지급을 모두 달러화로 할 경우, 환율에 따라 소비자 득실이 달라진다. 보험료를 내는 기간 중 환율이 상승하면 가입자의 보험료 부담이 확대되고, 보험금을 타는 시점에 환율이 하락하면 보험금의 원화 가치가 하락하게 된다. 환율의 움직임에 따라 운이 좋으면 환차익을 기대해볼 수 있지만, 그렇다고 해서 애초부터 '환테크' 목적으로 가입해선 안 된다는 점을 업계 전문가들은 강조한다. 외화보험은 ...

지정대리 청구인제도 경제용어사전

치매, 무의식 등 보험 수익자가 보험금을 직접 청구할 수 없는 특별한 사정이 발생할 경우를 대비해 가족이 대신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

도수치료 [Manual Therapy] 경제용어사전

... 위해 실손보험을 활용한다. 2009년 10월 이전에 판매된 옛 실손상품의 자기부담금은 0원이다. 2009년 10월부터 판매된 표준화 실손상품의 자기부담금도 전체 진료비의 10~20%에 불과하다. 회당 도수치료비가 10만원이라면 환자는 최대 2만원만 부담하면 된다. 도수치료에 대한 명확한 심사 기준이 없기 때문에 의사 진단서만 있으면 손쉽게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기 때문에 일부 병·의원이 환자에게 고액의 도수치료를 권하는 등 부작용도 나타나고 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