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JP모간 "향후 몇 달간 경기 급반등, 하지만…"

    ... 차이가 날 것이다. 이는 가격에 큰 영향을 미치는 수준이다. 특히 서비스 분야에서는 더욱 그렇다. 또 주의해야할 건 정치적 영향이다. 미국과 중국의 심화되는 갈등뿐 아니라, 이탈리아를 둘러싼 유럽연합(EU)내 갈등, 그리고 브렉시트 협상 등이 계속 소음을 일으킬 수 있다. ▶미국의 실업 문제는 언제쯤 개선될까? 미국의 실업 증가세는 다음주께 정점을 찍은 뒤 내려올 것이다. 지난 4월 14.5%였던 실업률은 5월에 20% 안팎에 달할 것이다. 5월엔 500만개 ...

    한국경제 | 2020.05.29 08:44 | 김현석

  • thumbnail
    K뷰티 수출 증가율 급격히 둔화…글로벌 불확실성 영향

    ... 왔다. 2014년과 2015년에는 수출 증가율이 각각 50%를 넘었고 2016년 43.6%, 2017년 18.3%, 2018년 26.7% 등을 보였다. 이 같은 실적은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 및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를 뜻하는 브렉시트(Brexit) 등과 관련해 불확실성이 커지고 글로벌 경기가 전반적으로 둔화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국가별 수출 현황을 보면 중국이 30억3759만달러로 전년보다 14.3% 늘었고 일본(4억163만달러)과 베트남(2억2278만달러)은 ...

    한국경제 | 2020.05.28 07:39 | 이미경

  • thumbnail
    '자가격리 위반'에도…英총리 최측근 "난 잘못 없다"

    ... 했다. 커밍스 보좌관은 25일(현지시간)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내가 한 행동은 합리적이고 법 테두리 안에서 이뤄졌다. 후회하지 않는다”며 “사퇴는 고려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를 사실상 주도한 커밍스 보좌관은 존슨 총리의 최측근 참모로, 막후에서 막강한 권력을 휘두른다는 비판을 받고 있다. 앞서 커밍스 보좌관은 지난 3월 말 자신과 부인 및 네 살짜리 아들이 코로나19 감염 증상을 보이자 ...

    한국경제 | 2020.05.26 07:14 | 강경민

전체 뉴스

  • thumbnail
    K뷰티 힘 빠졌나…작년 화장품 수출 증가율 8년만에 최저

    ... 2014년과 2015년에는 수출 증가율이 각각 50%를 넘었고 2016년 43.6%, 2017년 18.3%, 2018년 26.75 등을 보이다가 지난해에는 3%대에 그쳤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 및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를 뜻하는 브렉시트(Brexit) 등과 관련된 불확실성이 확대하고 글로벌 경기가 전반적으로 둔화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국가별 수출 현황을 보면 중국이 30억3천759만달러로 전년보다 14.3% 늘었고 일본(4억163만달러)과 베트남(2억2천278만달러)은 ...

    한국경제 | 2020.05.28 06:09 | YONHAP

  • thumbnail
    영국 "EU와 무역협정 위해 근본적 교착상태 타개해야"

    ... 현재의 EU 협상 지침은 합의에 도달할 가능성이 없는 지침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합의에 이르기 위해서 EU가 입장을 진전시켜야 하느냐고 묻는다면 그렇다고 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협상 상대방인 미셸 바르니에 EU 브렉시트 협상 수석대표가 좋은 협상가라고 칭찬했다. 그러나 "좋은 협상가는 현실, 상대방의 진짜 입장을 평가하고 입장을 바꿀 수 있는 능력이 있어야 한다"면서 "만약 현실을 냉정하게 파악하지 못한다면 당신은 합의를 얻을 수 없다"고 지적했다. ...

    한국경제 | 2020.05.28 02:49 | YONHAP

  • thumbnail
    '잘 걸렸다'…영국 '실세' 보좌관에 사퇴요구 줄 잇는 까닭은

    총리 수석 보좌관 커밍스, 봉쇄령 위반 의혹에 여야 불문 사퇴 촉구 브렉시트 등 전략 설계…여당 내에서도 '독주' 불만 많아 정부의 봉쇄령 위반 의혹을 받고 있는 도미닉 커밍스 영국 총리 수석 보좌관에 대한 사임 요구가 확대되고 있다. 앞서 커밍스 보좌관은 지난 3월 말 자신과 부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심 증상을 보이자 런던 자택에서 자가 격리하는 대신 무려 400km 떨어진 더럼에 있는 부모 농장으로 이동했다. 부부가 ...

    한국경제 | 2020.05.27 06:00 | YONHAP

사전

백스톱 [backstop] 경제용어사전

...이 EU탈퇴후 EU 회원국인 아일랜드와 영국령인 북아일랜드 사이에서 하드보더(국경을 엄격히 차단하고 통관과 통행 절차를 강화하는 조치)를 피할 수 있도록 영국과 EU가 영국을 당분간 EU 관세동맹에 잔류시키기로 타협한 조항. 그러나 영국 내 브렉시트 강경파인 보수당은 자칫 영국이 계속해서 EU의 관세동맹에 남을 수 있다면서 "백스톱 조항이 있으면 89억파운드 (약12조8000억원)나 물어주고 EU를 탈퇴하는 것이 의미가 없다"고 주장하고 있다.

노딜 브렉시트 [No Deal Brexit] 경제용어사전

영국정부가 아무런 합의에 도달하지 못하고 유럽연합을 탈퇴하는 것. 영국 하원은 2019년 1월 15일 브렉시트(2019년 3월29일) 합의안에 대한 승인 투표를 실시했으나 찬성 202표, 반대 432표의 압도적인 차이로 부결시켰다. 이에 따라 노딜 브렉시트가 현실화할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관측이 나온다. 영국과 EU는 별도 합의가 없다면 오는 3월29일에 결별하기로 돼 있다. 메이 총리의 플랜B가 하원의 동의를 얻지 못하거나, EU와의 재협상이 결렬되면 ...

엑소브릭 경제용어사전

2019년 3월29일 오후 11시(영국 현지시간), 유럽연합(EU)본부가 있는 벨기에 브뤼셀 기준 30일 0시 이뤄지는 브렉시트(영국의 EU 탈퇴)를 앞두고 기업들이 영국을 떠나는 현상. 영어의"탈출"을 뜻하는 exodus와 "영국"을 뜻하는 Britain의 합성어이다. 엑소브릭이 가속화 하면서 영국 내 일자리 감소와 경제 위축 우려도 확산되고 있다. 엑소브릭 움직임이 가장 뚜렷한 분야는 영국을 대표하는 산업인 금융이다. 지난해부터 골드만삭스, 뱅크오브아메리카,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