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에버랜드, 무더위 날릴 '썸머 워터펀' 콘텐츠 출시

    삼성물산 리조트부문이 운영하는 에버랜드는 오는 18일부터 '썸머 워터펀(Summer Water Fun)' 콘텐츠를 선보인다고 14일 밝혔다. 약 1만㎡ 규모의 포시즌스가든은 야자나무, 바나나 등 대형 열대식물과 칸나, 안젤로니아 등 여름꽃으로 꾸민 '트로피컬 판타지 가든'으로 변신한다. 길이 24m, 높이 11m의 대형 LED 스크린에는 파도가 치고 야자수가 바람에 흔들리는 시원한 여름 바다 영상을 상영해 해외 휴양지에 온 듯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

    한국경제 | 2021.06.14 10:40 | YONHAP

  • thumbnail
    [한국 속 유럽] ② 서울 근교의 유럽마을…프랑스 옆 이탈리아·스위스까지

    ... 느낌을 줘 젊은 층 사이에서 '인증샷 명소'로 불린다. ◇ 문화적 진정성 담으려는 노력…"한국적이면서 유럽적인 콘텐츠" 최근 국내에서 유럽 문화를 주제로 다루는 곳들은 무엇보다 문화적 진정성을 담아내기 위해 노력하는 추세다. 삼성물산 리조트 부문이 운영하는 에버랜드는 지난달 프랑스 파리 여행을 컨셉으로 한 테마 공간을 조성했다. 예전에는 유럽 분위기만 내는 정도에 그쳤다면 이번에는 주한 프랑스관광청과 협업해 문화 재현에 상당히 힘을 쏟았다. 유서 깊은 카페와 ...

    한국경제 | 2021.06.05 08:00 | YONHAP

  • thumbnail
    오늘 이재용 재판서 '프로젝트G' 작성자 세번째 증언

    삼성그룹의 지배권 승계 계획안으로 지목된 이른바 '프로젝트G' 작성자인 삼성증권 전직 직원이 3일 이재용 부회장의 재판에 세 번째로 출석해 변호인단의 질문에 답변한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2부(박정제 박사랑 권성수 부장판사)는 ... 부회장의 경영권 승계작업을 진행하던 중 고(故) 이건희 회장의 와병으로 상황이 급변하자 계획을 수정해 제일모직(옛 에버랜드) 상장 등을 추진했다고 의심하고 있다. 반면 이 부회장 측은 제일모직 상장과 제일모직-삼성물산 합병 등이 모두 ...

    한국경제 | 2021.06.03 05:30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