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교통카드 왜 안 돼" 역무원 3명 폭행한 승객 실형

    교통카드 인식 문제로 항의하다가 지하철 역무원들을 폭행하고 애먼 승객까지 때린 50대 여성이 실형을 선고받았다. 울산지법 형사5단독 김정철 부장판사는 철도안전법 위반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A씨에게 징역 4개월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다고 19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1월 경남 양산지하철역 2층 대합실 앞에서 여성 역무원을 걷어차고 머리채를 잡아 흔드는 등 폭행했다. 또, 이를 말리려고 온 다른 남성 역무원 2명 뺨을 때리고 마스크를 잡아 ...

    한국경제 | 2021.06.19 06:57 | YONHAP

  • thumbnail
    홍콩 반중매체 빈과일보 폐간 위기…독자들은 구매운동(종합)

    ... 창간했다. 1980년대 의류브랜드 '지오다노'를 창업해 성공한 라이는 이후 넥스트디지털(구 넥스트미디어)을 설립하고 언론계에 발을 들였다. 초창기에는 선정적인 보도로 논란을 일으켰던 빈과일보는 2002년 둥젠화(董建華) 초대 홍콩 행정장관이 취임한 이후 정치문제에 집중된 보도를 내놓으며 중국과 홍콩 정부를 신랄하게 비판해왔다. 라이는 2019년 불법집회 참여 혐의로 최근 실형을 선고받았으며, 홍콩보안법 위반 혐의로도 기소된 상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8 21:55 | YONHAP

  • thumbnail
    '정인이 사건' 부실수사 경찰관들 징계 불복 소청 기각

    ... 아동학대 신고가 있었지만, 경찰과 아동보호기관은 증거를 찾지 못했다며 양부모에게 돌려보냈다. 지난달 1심 재판부는 정인양을 상습 폭행·학대하고 결국 숨지게 한 양모 장모씨의 살인 혐의를 유죄로 인정하고 무기징역을, 양부 안모씨에게는 징역 5년을 선고했다. 양부모와 검찰이 모두 항소해 사건은 서울고등법원으로 넘어갔다. 아동 보호 책임을 소홀히 한 혐의로 고발당한 강서 아동보호전문기관은 경찰에서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8 20:07 | YONHAP

한경매물

'선고' 부동산 정보

부동산 정보
거래 종류 확인일자 매물명 면적(㎡) 매물가(만원)
월세 아파트

17/11/23

송도자이하버뷰1단지 158/119 5,000/150
급 인기1공구 학군좋고 상가인접 살기편한단지
매매 아파트

17/11/13

송도더샵13단지하버뷰 155/116 63,000
급매 채드윅국제학교 신송초 생활권 학군 좋은 추천매물
매매 아파트

17/10/26

송도더샵14단지하버뷰 134/101 55,000
단지내 신정초, 채드윅 포스코자사고인근, 마트 학원 병원등 생활권양호

사전

홍콩 국가보안법 경제용어사전

... 상황, 국가 안보에 중대한 위협이 있는 상황에선 중국 정부가 홍콩에 설치하는 국가안보처가 수사권을 갖고, 기소와 재판은 중국 본토의 최고인민검찰원(검찰청)과 최고인민법원(대법원)이 지정한 기관이 맡는다. 홍콩보안법으로 유죄를 선고받은 사람은 그 순간부터 홍콩 의회와 구의회 의원 선거에 출마할 수 없다. 홍콩 정부 내 어떤 공직도 맡을 수 없다. 의원이나 공무원, 법관이 유죄를 받으면 즉각 해임된다. 홍콩의 공직선거 출마자나 공무원 임용자는 반드시 중국에 충성 ...

종교적 신앙 등에 따른 병역거부 경제용어사전

... 거부하는 '양심적 병역거부'에 무죄를 인정한 첫 판결을 냈다. 대법원 전원합의체(주심 김재형 대법관)가 '여호와의 증인' 신도로 현역병 입영을 거부했다가 병역법 위반으로 기소된 오승헌 씨(34)에 대한 상고심에서 징역 1년6개월을 선고한 원심 판결을 깨고 사건을 무죄 취지로 창원지법 형사항소부에 돌려보냈다. 병역법 제88조는 '정당한 사유' 없이 현역 입영이나 예비군 소집 등에 불응한 경우 3년 이하의 징역에 처하도록 한다. 1968년 “종교인의 양심적 결정에 ...

구로농지사건 경제용어사전

... 이명박 정부 시절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정리위원회가 해당 사건을 “국가가 공권력을 남용해 민사소송에 불법 개입한 사건”이라고 판단해 재심 대상으로 규정하면서 다시 소송이 이어졌다. 30~40건의 관련 소송이 벌어졌고 대법원은 2017년 11월 첫 판결을 내리면서 원고 일부 승소를 확정했다. 2013년 5월 항소심 선고 후 4년6개월 만의 판결이다. 2018년 7월 현재까지 이와 관련해 24건의 확정판결이 나왔고 앞으로 10여 건의 판결이 남아 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