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文 "부동산, 할 말 없는 상황…재보선 결과에 정신 번쩍" [종합]

    ... 가능성을 먼저 알아보고, 국제기구들이 우리의 성장전망을 일제히 상향 조정하는 가운데 4% 이상의 성장전망까지 나오고 있습니다. 정부는 더 빠르고 더 강한 경제 반등을 이루겠습니다. 올해 우리 경제가 11년 만에 4% 이상의 성장률을 달성할 수 있도록 정부 역량을 총동원하고 민간의 활력을 높이겠습니다. 적극적 확장 재정으로 경제 회복을 이끌고, 방역 안정에 맞추어 과감한 소비 진작책과 내수 부양책을 준비하겠습니다. 선제적인 기업투자를 적극 지원하고, ...

    한국경제 | 2021.05.10 12:28 | 김명일

  • thumbnail
    文, 취임 4주년 연설 "백신 접종, 정당한 평가해달라"[전문]

    ... 가능성을 먼저 알아보고, 국제기구들이 우리의 성장전망을 일제히 상향 조정하는 가운데 4% 이상의 성장전망까지 나오고 있습니다. 정부는 더 빠르고 더 강한 경제 반등을 이루겠습니다. 올해 우리 경제가 11년 만에 4% 이상의 성장률을 달성할 수 있도록 정부 역량을 총동원하고 민간의 활력을 높이겠습니다. 적극적 확장 재정으로 경제 회복을 이끌고, 방역 안정에 맞추어 과감한 소비 진작책과 내수 부양책을 준비하겠습니다. 선제적인 기업투자를 적극 지원하고, ...

    한국경제 | 2021.05.10 11:29 | 김명일

  • thumbnail
    文 "11년만에 4% 이상 성장 전망…적극적 확장재정으로 경제회복 이끌 것"

    ... 설비투자도 빠르게 늘어나고 있고 소비가 살아나고, 경제 심리도 코로나 이전 수준으로 호전됐다"고 강조했다. 경제반등을 위해 정부도 적극 나서겠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올해 우리 경제가 11년 만에 4% 이상의 성장률을 달성할 수 있도록 정부 역량을 총동원하고 민간의 활력을 높이겠다"며 "적극적 확장 재정으로 경제 회복을 이끌고, 방역 안정에 맞춰 과감한 소비 진작책과 내수 부양책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선제적인 ...

    한국경제 | 2021.05.10 11:18 | 강영연

전체 뉴스

  • thumbnail
    문대통령 "부동산 때문에 심판받아…기조 유지하되 부분조정"(종합)

    '野 부적격 3인'에 "검증실패 아냐…무안주기식 청문회 안돼" MB·朴·이재용 사면에 "국민 공감대 보면서 판단" "11월 집단면역 목표 앞당길 것…올해 4%이상 경제성장률 달성노력" "조급해하지 않겠지만 한반도 평화에 온 힘…北 호응 기대"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부동산 가격을 안정시키겠다는 목표를 이루지 못했고, 지난 재보선에서 엄중한 심판을 받았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춘추관에서 가진 취임 4주년 특별연설과 출입기자들과의 ...

    한국경제 | 2021.05.10 14:57 | YONHAP

  • thumbnail
    "해운업계 `스위트 스팟` 찾았다"…모건스탠리가 꼽은 유망주 3곳

    ... 업계가 `스위트 스팟`을 만들어냈다고 표현했다. 스위트 스팟은 공을 쳤을 때 공이 가장 멀리 나갈 수 있는 지점을 가리키는 말로, 영미권에서는 최적의 상황을 비유할 때 쓰이는 단어다. 해운업계가 수요 증가에 힘입어 2021년 연간 성장률이 7.7%에 이를 것이라는 게 모건스탠리의 전망이다. 이같은 긍정적 분석의 요인 가운데 하나는 지난 3월 발생한 수에즈 운하 사고였다. 당시 운하를 통과하던 에버기븐호가 좌초되면서 하루 최대 90억 달러 규모의 상품이 지연되는 ...

    한국경제TV | 2021.05.10 14:05

  • thumbnail
    "민주화 이후 경제성장 둔화·불평등은 이익집단 담합 탓"

    ... 진단했다. 이날 토론회는 김대환 인하대 명예교수와 김진욱 변호사 등 '탈진영'을 표방하는 원로들 모임이 1948년 5·10 총선을 기념해 주최한 것이다. 사회경제 분야 발제를 맡은 김 교수는 "지난 30년간 한국 경제를 보면 성장률이 1987년 민주화운동 직후 12%로 최고치에 도달한 이후 '성장률 둔화-불평등 확대-실업 증가' 추세를 보였다"면서 그 원인은 정치에 영향을 미치는 이익집단의 `분배적 담합'에 있다고 분석했다. 그는 이처럼 노동조합, 시민단체, ...

    한국경제 | 2021.05.10 14:00 | YONHAP

사전

뉴스심리지수 [News Sentiment Index] 경제용어사전

... 6~15일 후 2개월 만이다. 최근 산업생산·경제심리 등 지표가 좋은 흐름을 나타내고 있다. 이를 전하는 언론 보도가 쏟아지면서, 뉴스심리지수도 오름세를 이어가는 것으로 분석된다. 2021년 3월 26일 국제통화기금(IMF)은 올해 한국의 성장률 전망치를 종전 3.1%에서 3.6%로 상향 조정했다. 같은 날 한은은 3월 CCSI가 전달보다 3.1포인트 오른 100.5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코로나19가 한국에서 퍼지기 직전인 지난해 1월(104.8) 후 처음으로 장기평균인 ...

제9차 전력수급기본계획 경제용어사전

... 28일 전력정책심의회를 거쳐 확정됐다. 이 계획의 핵심은 석탄발전기와 원자력발전소를 줄이고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대폭 늘리는 것이다. 2030년 전환 부문 온실가스 배출량 목표 달성방안을 구체화한 것이 특징이다. 정부는 경제성장률 전망, 산업구조 변화, 인구전망, 기온 데이터 등을 바탕으로 2034년 최대 전력 목표 수요를 102.5GW로 전망했다. 2034년 최대 전력 기준 수요 117.5GW보다 12.6%를 감축한 것이다. 기준 설비예비율은 2017년 발표한 ...

OK, 부머 [OK, Boomer] 경제용어사전

... 세대들이 나이든 이들이 충고나 조언을 할 때 "알겠으니 그만해" 혹은 "듣기 싫으니, 그만하시죠" 라는 뜻으로 사용하는 속어. "부머'는 미 경제 호황기였던 1946∼1964년 사이 태어난 '베이비부머' 세대를 말하는데 청장년 시절 경제 성장의 혜택을 듬뿍 누리며 성장한 이들은 2020년 현재 노년이 됐다. 이들이 세계적인 경제 성장률 저하와 극심한 경제적 불평등 속에서 자라난 현 젊은 세대들과 갈등을 빚으면서 "OK, 부머"라는 말이 탄생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