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네번째 장관 맞는 윤석열…법무부-검찰 관계회복 이룰까

    ... 변호사·정치인 출신이었다. 올해 추 장관이 윤 총장을 상대로 내린 수사 지휘를 포함하면 모든 수사지휘권이 비검사 출신 장관에 의해 이뤄진 셈이다. 판사 출신인 강금실 전 장관 당시 명시적인 수사지휘권 발동은 없었지만 재독 사회학자 송두율 교수 사건 등을 두고 `장관이 검찰 수사에 관여하는 것 아니냐'는 우려와 함께 긴장감이 이어지기도 했다. 다만 검찰 일각에서는 박 내정자가 국회 법사위 활동을 오래 하면서 검찰에 대한 이해도가 높다는 점을 높게 평가하는 분위기도 ...

    한국경제 | 2020.12.30 16:58 | YONHAP

  • thumbnail
    역사학자 8인이 집대성한 조작간첩의 역사

    ... 반복됐다. "간첩 조작이 공안기관들의 실적 경쟁의 산물이기도 했다"는 저자들은 "비극적 조작간첩의 역사가 독재권력이 무너지고 1987년 6월 항쟁으로 민주화 시대가 열린 이후에도 지속됐다"고 안타까워한다. 2003년, 재독학자 송두율은 36년 만에 귀국하자마자 "해방 이후 최대의 간첩"으로 불리며 공안기구의 희생물이 됐고, 2010년 6·2 지방선거 때는 '황장엽 암살조 남파공작원 사건' 등이, 2013년에는 서울시 공무원 유우성(탈북자)의 간첩 조작 사건이 터졌다. ...

    한국경제 | 2020.08.13 10:40 | YONHAP

  • thumbnail
    "장관의 수사지휘 늘 있었다"…문대통령 과거 발언 주목

    ... 집행유예 확정판결을 받았다. 실제로 법무부 장관과 검찰총장 간 갈등은 비검사 출신이 장관으로 임명됐을 때 주로 불거졌다. 판사 출신인 강금실 전 장관 당시 명시적인 수사지휘권 발동은 없었지만 촛불집회 사건, 재독 사회학자 송두율 교수 사건을 두고 '장관이 검찰 수사에 관여하는 것 아니냐'는 검찰의 우려와 함께 긴장감이 이어졌다. 판사 출신 추 장관 역시 법무부의 탈검찰화 등 검찰개혁에 고삐를 당기면서 검찰 내에서 우려의 목소리가 끊이지 않고 있다. 지난 ...

    한국경제 | 2020.07.05 13:1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