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아이유, 한강데이트 조정석과 '함께'…앞으로 어떻게?

    ... 순신(아이유)에게 “준비 철저히 해서, 오로지 실력으로 오디션을 보자”며 직접 대본을 골라주는 등 순신 챙기기에 나섰다. 이어 “앞으로 혼자서 결정하지 말고, 앞으로 뭐든 나하고 의논하라”는 준호와 새끼손가락을 걸며 약속하는 순신의 앞으로의 모습에 대한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커졌다. 아이유-조정석 러브라인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것이다. 이번에 공개된 한강 데이트 장면은 앞선 약속에 이어, 그동안 잘 표현되지 않았던 준호에 대한 순신의 마음이 드러나는 듯하다. 한편, ...

    한국경제 | 2013.06.29 14:08 | 김민지

  • thumbnail
    '최고다 이순신' 이미숙, 머리채 잡히자 분노 폭발해 결국…

    ... 낳은 생모를 궁금해 하며 미령의 존재를 눈치채는 건 아닌지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그런 가운데 이번 주 미령의 집으로 쳐들어가 미령의 머리채를 인정사정 없이 우악스럽게 잡고 흔드는 막례의 모습이 공개되면서 미령이 경숙이고 순신의 친모임을 알게 된 건 아닌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막례에게 봉변을 당한 미령은 엉망이 된 몰골로 "누가 키우랬어? 키우랬냐고!" 분노하다가 "내 딸 데려 올거야!"라며 독기 어린 눈빛을 번뜩여 이 일을 계기로 순신 역시 자신이 업둥이고, ...

    한국경제 | 2013.05.23 10:36 | 김현진

  • thumbnail
    아이유 수난시대…달걀세례 참아가며 '연기 투혼'

    ... 여고생 집단에 멱살을 잡히고 날달걀을 맞는 등 수모를 당하고 있다. 극 중 영훈(이지훈)과 재범(최강원)이 순신에게 달려드는 여고생들을 말리고 있지만 보통 성난 게 아닌 듯 보이는 여고생들의 모습이 심상치 않다. 이들의 배후에 순신의 뮤직비디오 출연을 방해하려는 미령과 연아(김윤서)의 개입이 있던 건 아닌지 의혹이 불거지고 있다. 특히나 미령이 순신에게 준호와 연아가 순신을 두고 한 '내기'를 발설하는 모습이 예고된 상황. 연아 역시 준호와 다시 시작하기 ...

    한국경제 | 2013.05.10 09:45 | 김현진

전체 뉴스

  • thumbnail
    '최고다 이순신' 시청률 상승, 아이유-조정석 해피엔딩 맞아…

    ... 4.5%포인트 오른 수치다. 이날 방송된 '최고다 이순신' 마지막 회에서는 이순신(아이유)가 해피엔딩을 맞은 모습이 그려졌다. 이순신은 연극에 이어 영화의 주인공으로 발탁됐고 신준호(조정석)와의 사랑도 순탄하게 이어졌다. 또한 순신의 생모 송미령(이미숙)은 자신의 잘못을 뉘우치고 배우생활을 정리하며 순신과 미령의 사이 또한 돈독해졌다. 이어 혜신(손태영)은 할머니인 심막례(김용림)과 김정애(고두심)으로부터 서진욱(정우)와 관계를 인정받았고, 이유신(유인나)은 장길자(김동주)와의 ...

    한국경제 | 2013.08.26 08:42

  • thumbnail
    '최고다 이순신' 조정석-아이유, 눈물의 포옹…재결합 무산되나?

    ... 사과하지 않겠다던 미령에게 분노했고, 순신을 걱정해 찾아온 준호와 재회해 눈물을 쏟아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샀다. 더욱이 방송 말미, 경찰서에 갔던 정애(고두심) 역시 남편의 죽음에 미령이 연관되어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순신의 가족들과, 세간에 미령의 일이 알려지는 건 시간문제가 되었다. 순신을 보호하기 위해 연아(김윤서)의 협박에 이별을 통보했던 준호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순신은 안팎으로 위기를 맞게 된 것. 실연의 아픔에 이어 부친의 죽음이 생모 때문에 ...

    한국경제 | 2013.08.16 14:06

  • thumbnail
    '최고다 이순신' 아이유-조정석 애절한 포옹, 촬영 내내 눈물 흘려…

    ... 순신(아이유)을 지키기 위한 선택으로 이별을 통보했다. 이들의 안타까운 이별에 이들이 다시 이어지길 바라는 시청자들의 요청이 쇄도하고 있다고. 공개된 사진 속, 눈시울을 붉힌 채 서로를 향한 마음을 감추지 못하고 포옹하고 있는 준호와 순신의 모습은 헤어져야 하지만 헤어질 수 없는 두 사람의 심경을 전하며 안타까움을 배가시킨다. 지난주 준호는 연아(김윤서)로부터 미령(이미숙)이 순신의 부친인 창훈(정동환)의 죽음과 관련되어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후 큰 고뇌에 빠졌다. 순신과 ...

    bntnews | 2013.08.09 20: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