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신지애, 일본여자골프 시즌 3승…일본 통산 상금 100억원 육박

    ... 4라운드에서 버디와 보기 2개씩을 맞바꿔 이븐파 72타를 쳤다. 최종합계 15언더파 273타를 적어낸 신지애는 공동 2위 미야자토 미카·하라 에리카(일본·이상 12언더파 276타)를 3타 차로 따돌리고 우승을 차지했다. 4월 스튜디오 앨리스 레이디스 오픈, 후지산케이 레이디스 클래식에 이어 시즌 3승째다. 이번 대회 우승 상금 3천600만엔(약 3억8천만원)을 따낸 신지애는 시즌 상금 8천980만엔(9억6천375만원)으로 1위에 올랐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

    한국경제 | 2019.06.30 17:01 | YONHAP

  • thumbnail
    신지애, 7타차 뒤집고 일본여자골프 시즌 2승 '생일 자축'

    ... 공동 2위 그룹 선수들을 2타 차로 따돌렸다. 우승 상금은 1천440만엔(약 1억5천만원)이다. 14일 끝난 스튜디오 앨리스 레이디스 오픈에서 우승한 신지애는 시즌 2승을 달성, 이번 시즌 8개 대회가 끝난 가운데 2승 고지에 가장 ... 2019시즌 JLPGA 투어 최강자로 자리매김 중이다. 한국 선수들은 최근 3주 사이에 신지애, 이지희(KKT컵 레이디스오픈), 신지애 순으로 JLPGA 투어에서 연달아 우승 소식을 전했다. 이번 시즌 8개 대회에서 한국 선수의 우승 ...

    한국경제 | 2019.04.28 15:05 | YONHAP

  • thumbnail
    40세 이지희, 일본여자프로골프 대회 우승…투어 통산 23승

    베테랑 이지희(40)가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 KKT컵 레이디스오픈(총상금 1억엔) 우승을 차지했다. 이지희는 21일 일본 구마모토현 구마모토 공항 컨트리클럽(파72·6천428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 한국여자프로골프 협회장도 23승을 따냈고 이보미(21승)와 신지애(20승) 역시 20승 이상을 기록했다. 지난주 스튜디오 앨리스 레이디스오픈 신지애(31)에 이어 한국 선수가 일본 투어에서 2주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올해 JLPGA ...

    한국경제 | 2019.04.21 14: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