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김종인·금태섭 오늘 회동…尹합류·창당 의 주목

    ... 정치권 재편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눈다. 이날 회동에서 '국민의힘-국민의당 합당론'을 비롯한 야권 재편 상황을 놓고 어떤 의가 이뤄질지 주목된다. 금 전 의원이 신당 창당 의지를 밝힌 상황에서 야권의 유력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합류 여부 등을 두고 이야기가 오갈지도 관심사다. 금 전 의원은 윤 전 총장의 신당 참여 가능성을 열어둔 상태다. 김 전 위원장 역시 최근 언론 인터뷰에서 윤 전 총장이 국민의힘으로 가지 않을 것이라고 말해 ...

    한국경제 | 2021.04.16 06:00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거리두기' 미 공화당 120명여명 신당창당

    ... 배경을 설명했다. 회의에서는 신당 창당을 두고 찬반 의견이 분분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참석자 40% 정도는 신당 창당을 지지했으나 그보다 많은 이들이 공화당 내에 분파를 신설하는 방안을 선호했다. 더힐은 신당 의가 계속되고 ... 무죄표를 던지기는 했으나 트럼프 전 대통령이 의회폭동을 선동한 데 도덕적 책임이 있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그러나 신당 창당론은 공화당 연방의원들 사이에서는 지지를 받지 못하고 있다. 트럼프 탄핵에 찬성한 애덤 킨징어(공화·일리노이) ...

    한국경제 | 2021.02.15 10:05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측근과 신당 창당 구상 의…당명은 '애국당'"[WSJ]

    20일(현지시간) 퇴임하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측근들과 신당 창당을 의했다고 미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전날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을 떠난 뒤에도 정치적 영향력을 행사하려고 지난주 복수의 ... 사이에서 여전히 굳건한 것으로 나타났다. 백악관은 해당 보도에 대한 답변을 거부했다. WSJ는 트럼프 대통령이 신당 창당을 얼마나 진지하게 고려하는지 알 수 없지만, 실천에 옮길 경우 상당한 자본과 시간이 필요할 것으로 분석했다. ...

    한국경제 | 2021.01.20 16:20 | YONHAP

웹문서

  • 월세 100만 원…“건설사 수익성만 우선”

    '중산층' 내걸었지만 주변보다 시세 비싸, 특혜 란 일자 한 발 후퇴 “보증금 1억 원에 월세 100만 원…. 중산층을 위한 임대 아파트라고 해서 기대했는데 임대료 소식 듣고 실망했어요. 그냥 비싼 월셋집이라는 생각밖에 들지 ... 어디서부터 꼬인 것일까. 올해 5500여 가구 착공 정부는 5월 13일 서울시 영등포구 대림동(293가구)과 중구 신당동(729가구), 인천광역시 남구 도화동(2107가구), 수원시 권선구 권선동(2400가구)에 뉴스테이 총 5529가구를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2661&category=235&ch=land
  • 입찰가 산정의 최종 변수는?

    경매에 있어 입찰가는 경매의 상징이자 산소와 같은 절대적 존재이다. 입찰가 없이 경매를 할 수 없고, 입찰가가 있을 때 비로소 경매는 경매로서의 생명력을 갖는다. 입찰가는 그렇게 중요한 존재다. 그렇다보니 입찰가를 써내는 순간에는 ... 변수이다. 최근 필자가 낙찰 받은 물건 중 하나가 그 예를 적절히 대변해주는 듯해서 이를 부연 설명해 보자. 신당동에 있는 경매물건에 입찰하였는데 입찰 당시 위에 나열한 여러 가지 요인(통계, 수익률, 위험요인 등)을 고려해 예상입찰가를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116_1&no=246&category=0&ch=land
  • 역세권 투 룸 빌라를 선점하라

    ... 비해 전세금이 무려 90% 이상 넘는 곳도 생겨나고 있다. 역세권 중 가장 인기가 높은 지역은 양재2동과 합정동, 신당동, 당산동, 후암동, 현동, 역삼동 일대 등이다. 양재2동은 개포 주공아파트 재건축 이주수요와 우면동 삼성 R&D 센터 후광 효과를 볼 수 있는 신분당선 역세권이며(강남역까지 2정거장), 합정동과 신당동, 당산동은 더블역세권이면서 유동인구가 계속 늘어나 미래가치가 높은 지역이다. 후암동은 서울역 인근 개발과 교통 편의로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specialist&no=1425&category=4&ch=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