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노원 세모녀 살해' 20대 피의자 혐의 인정…영장 신청할 듯

    ... 3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노원경찰서는 이날 오전에도 A씨를 대상으로 범행 동기, 피해자와의 관계 등을 캐물으며 신병처리 방향을 검토하고 있다. A씨는 피해자 중 한 명인 큰딸 B씨와 면식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B씨의 ... 중계동의 한 아파트에서는 B씨 등 세 모녀가 숨진 채 발견됐다. 사건 현장에서 함께 발견된 A씨는 자해 상처를 치료 하기 위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수술을 받았다. 이 A씨는 이튿날부터 중환자실에 입원해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

    한국경제 | 2021.04.03 15:34 | 강경주

  • thumbnail
    '최민수 아들' 유성, 공황장애로 훈련소 퇴소…"치료 마치고 재입대"

    배우 최민수의 아들 유성 씨가 공황장애로 입소 사흘 만에 퇴소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1일 1사단 전진신병교육대에 입소했으나 공황장애 증세가 재발, 부대와 논의 끝에 24일 일단 귀가했다. 공황장애를 완전히 치료 다시 입대할 예정이다. 유성 씨는 오래전부터 공황장애를 겪고 있었지만 입대 병이 알려지기를 원치 않았다. 입소 한 달 전부터 약을 복용하지 않고 적응기를 거쳐 입대한 것으로 밝혀졌다. 지난 20일 엄마 강주은은 ...

    한국경제 | 2020.12.26 18:59 | 김정호

  • thumbnail
    최민수 아들 유성씨, 신병 훈련소 퇴소…공황장애 때문

    배우 최민수의 아들 유성 씨가 신병훈련소에서 퇴소했다. 공황장애 때문이다. 25일 관렵업계에 따르면 최 씨는 전날 귀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 21일 1사단 전진신병교육대에 입소한 지 사흘 만이다. 이유는 공황장애 때문으로 ... 알려지기를 원치 않아 입소 한 달 전부터 약을 복용하지 않고 적응기를 거쳐 입대했다. 최 씨는 공황장애를 완전히 치료 다시 입대할 예정이다. 치료를 마치고 신체검사를 거친 뒤 다시 입대하겠다는 의지가 강한 것으로 전해졌다. ...

    한국경제 | 2020.12.25 17:12 | 이송렬

전체 뉴스

  • thumbnail
    군 코로나19 확진자 6명 늘어…산발적 발생 지속

    ... 1명씩 확진자가 나왔다. 이들은 휴가 중 또는 복귀 전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은 사례다. 경남 함안에 있는 육군 신병교육대에서는 입영 예방적 격리됐던 병사 1명이 해제 전 진단 검사에서 확진됐다. 군 당국은 각 부대에 대한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며, 추가 검사 및 접촉자 등에 대한 격리 조처를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기준 군내 누적 확진자는 812명이며, 치료 중인 환자는 57명이다. 나머지는 모두 완치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6 10:28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서 가짜 총 든 보석 강도 2명, 주인 진짜 총 맞고 숨져(종합)

    ... 맞아 숨지는 일이 발생했다. 1일(현지시간) 공영방송 라이(RAI) 뉴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오 6시 45분께 북부 피에몬테주 쿠네오 지역의 한 보석 가게에 권총과 흉기를 든 3인조 강도가 침입했다. 이들은 ... 각각 58세, 45세인 범인 2명은 현장에서 사망했고 다리에 총상을 입은 34세의 다른 범인은 달아난 뒤 당일 밤 치료를 받으러 인근 병원에 들어갔다가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이 현장 조사를 벌인 결과 당시 강도들이 들고 있던 총은 ...

    한국경제 | 2021.05.02 08:00 | YONHAP

  • thumbnail
    군 코로나19 확진자 3명 늘어

    ... 소속 병사 1명으로, 최근 국제대회 참가 집단감염이 발생한 레슬링 국가대표팀 관련 확진자로 알려졌다. 해당 병사는 귀국 자가 격리 중 증상이 나타나 검사를 받고 양성 판정을 받았다. 나머지 두 명의 확진자는 강원 인제 육군 신병교육대 입영 예방적 격리 중이던 병사와 가족 확진으로 자가격리 중이던 경기 양주 국방부 직할부대 간부다. 이날 기준 군내 누적 확진자는 780명으로 늘었고, 이 가운데 86명이 치료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9 10:24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