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임성근 헌재 탄핵심판 대리인단에 변호사 155명 자원

    ... 부산고법 부장판사를 변호하기 위해 155명의 변호사가 대리인단에 자원했다. 김현 전 대한변협 협회장은 15일 "법관이 부당하게 정치적으로 탄핵 소추돼 사법부 독립과 법치주의를 수호하고자 전국 변호사들이 지원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신영무·김현 전 대한변협 협회장과 이석연 전 법제처장, 이석화 대구변회장, 김병철 전 대한변협 부협회장, 이명숙·이은경·안귀옥 전 여성변회장 등이 대리인단에 자원했다. 판사 출신으로는 황적화 전 고법 부장판사와 정진경 전 부장판사, 검사 출신 ...

    한국경제 | 2021.02.15 10:01 | YONHAP

  • thumbnail
    전직 변협회장 8명 "김명수 대법원장 사퇴" 촉구

    "권력 앞에 스스로 누워버린 대법원장" 전직 대한변호사협회 회장 8명이 8일 김명수 대법원장의 사퇴를 촉구했다. 김두현(30대)·박승서(35대)·이세중(37대)·함정호(39대)·정재헌(41대)·신영무(46대)·하창우(48대)·김현(49대) 전 대한변협 회장은 이날 성명을 내 "김 대법원장은 국민 앞에 사과하고 즉각 사퇴하는 것만이 공인으로서 책무이며 우리 사법부를 살리는 길"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최근 국회의 임성근 부장판사 탄핵을 전후한 ...

    한국경제 | 2021.02.08 11:32 | YONHAP

  • thumbnail
    [청춘만찬] 김두식 법무법인 세종 대표 “수줍음 많던 충북 보은 출신 시골소년이 국제통상 전문가, 로펌 대표 됐네요”

    ... 대표변호사는 대한민국에 서구식 로펌 모델을 제시한 1세대 '창업인'이다. 김 대표는 서울고등학교를 거쳐 서울대 법대 4학년 재학 당시 사법시험(22회)에 합격했다. 1982년 사법연수원(12기)을 수료한 후 이듬해 법대 선배인 신영무 변호사와 함께 1983년 세종을 설립했다. 국제소송과 중재 업무 등 국제통상법 전문 변호사로 활약했던 김 대표는 외국을 상대로 통상협상에 다수 참여했다. 우리 정부를 대표해 WTO 관련 분쟁도 대거 승소로 이끌었다. 대표적 사례로는, ...

    한국경제 | 2020.12.08 16:11 | 장예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