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컴투스, 모바일 야구 게임 '컴프야2021' 원스토어 출격

    ... PVP콘텐츠 '실시간 대전'에 순위 시스템 방식이 새롭게 추가됐다. 더불어, 컴프야 유저들이 가장 선호하는 선수카드로 손꼽히는 '레전드 카드'에 신규 라인업 6종이 추가됐다. 이만수, 마해영, 송진우, 김재현, 박용택, 심정수 등 한국 프로야구를 풍미했던 전설의 선수들로 구성된 이번 '레전드 카드'는 타이틀에 걸맞게 높은 능력치는 물론 구단과 연도에 상관없이 전천후로 활용이 가능해 다양한 덱구성의 재미를 느낄 수 있다. 백민재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게임톡 | 2021.05.27 09:49

  • thumbnail
    9이닝당 탈삼진 5.5→9.4…'2년차' 김광현, 삼진으로 위기 극복

    ... 돌렸다. 2사 2루에서는 트래비스 쇼를 시속 146㎞ 높은 직구로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웠다. 김광현이 한미 통산 1천500탈삼진을 채우는 순간이었다. 2007년 4월 10일 SK 와이번스 유니폼을 입고 데뷔전을 치러, 1회 심정수(당시 삼성 라이온즈)를 삼진 처리하며 '프로 첫 삼진'을 잡은 김광현은 2019년까지 KBO리그에서 1천456개의 삼진을 잡았다. 2020년 미국 무대에 진출한 김광현은 그해 8월 18일 시카고 컵스를 상대로 빅리그 첫 선발 등판을 ...

    한국경제 | 2021.05.12 12:42 | YONHAP

  • thumbnail
    '승리 부르는' 김광현 12일 밀워키전 등판…한미 1천500K에 '-2'

    ... 우리아스(5타수 무안타) 등 상대 주축 타자들과의 맞대결에서도 강했다. 김광현은 12일 밀워키전에서 한·미 개인 통산 1천500탈삼진(K)을 채울 가능성이 크다. 2007년 4월 10일 SK 와이번스 유니폼을 입고 데뷔전을 치러, 1회 심정수(당시 삼성 라이온즈)를 삼진 처리하며 '프로 첫 삼진'을 잡은 김광현은 2019년까지 KBO리그에서 1천456개의 삼진을 잡았다. 2020년 미국 무대에 진출한 김광현은 그해 8월 18일 시카고 컵스를 상대로 빅리그 첫 선발 등판을 ...

    한국경제 | 2021.05.11 09:2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