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허삼영 삼성 감독, 총력전 의지 "불펜시스템, 당분간 이어갈 것"

    ... 10개 구단 중 가장 짜임새 있는 선발 투수진을 구축했다. 다만 선발 투수들이 경기 초반을 책임지면서 리드하는 상황이 늘어났다. 자연스레 불펜 필승조의 출전 경기도 늘어나고 있다. 최지광과 우규민은 올 시즌 17경기, 심창민은 16경기에 등판했고, 오승환(15경기)도 자주 마운드에 섰다. 올 시즌 삼성이 33경기를 소화했다는 점을 고려하면 적지 않은 경기 수다. 심창민과 최지광, 양창섭, 우규민은 8일부터 12일까지 열린 4경기 중 3경기에 등판했다. ...

    한국경제 | 2021.05.13 17:42 | YONHAP

  • [프로야구 대구전적] 삼성 8-6 롯데

    ▲ 대구전적(9일) 롯데 002 013 000 - 6 삼성 110 040 02X - 8 △ 승리투수 = 심창민(2승) △ 세이브투수 = 우규민(3승 1세이브) △ 패전투수 = 구승민(1승 3패) △ 홈런 = 전준우 2호(3회2점) 정훈 4호(6회1점) 마차도 2호(6회1점·이상 롯데) 김민수 2호(8회2점·삼성)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9 17:46 | YONHAP

  • thumbnail
    어린이날 짜릿한 홈런 공방전…SSG, 정의윤 만루포에 재역전승(종합)

    ... 질주를 계속했다. 벤 라이블리와 라이언 카펜터가 선발 대결을 펼친 경기는 중반까지 팽팽한 투수전이 펼쳐진 경기는 7회에야 균형이 깨졌다. 한화는 7회말 노시환의 좌전안타와 볼넷 2개로 만든 2사 만루에서 삼성 네 번째 투수 심창민이 폭투를 저지르는 사이 3루 주자가 홈을 밟아 1-0으로 앞섰다. 삼성은 공수 교대 후 곧바로 반격을 펼쳤다. 8회초 1사 후 이학주와 김상수의 연속 내야안타에 이어 구자욱이 적시타를 날려 1-1을 만들었다. 이어 삼성은 ...

    한국경제 | 2021.05.05 18:4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