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펜싱 하한솔, 회장배 종별선수권 사브르 우승…올해 개인전 2승

    ... 일반부 사브르 개인전 정상에 올랐다. 하한솔은 20일 전남 해남 우슬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남자 일반부 사브르 개인전 결승에서 정재승(국군체육부대)을 15-13으로 물리치고 우승했다. 이로써 하한솔은 지난해에 이어 이 대회 개인전 2연패를 달성하고, 지난달 전국 남녀 종별선수권대회에 이어 올해 국내 대회에서 두 번째 개인전 우승을 수확했다. 이번 대회엔 도쿄올림픽 출전 예정인 오상욱(성남시청), 김정환, 구본길(이상 국민체육진흥공단) 등은 출전하지 않았다. ...

    한국경제 | 2021.06.20 15:31 | YONHAP

  • thumbnail
    최지만, 시애틀전 5타수 무안타 침묵…타율 0.274

    ... 0.274(62타수 17안타)로 내려갔다. 그는 1회 중견수 뜬 공, 3회 내야 뜬공, 5회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4-5로 뒤진 8회엔 선두 타자로 나서 루킹 삼진으로 아웃됐다. 연장 10회가 아쉬웠다. 최지만은 5-5로 맞선 연장 승부치기 2사 2루 기회에서 타석에 들어섰는데, 상대 팀 불펜투수 라파엘 몬테로를 상대로 중견수 뜬공으로 침묵하면서 결승타를 생산하지 못했다. 탬파베이는 5-6으로 패하며 5연패에 빠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20 14:21 | YONHAP

  • thumbnail
    MLB 토론토, 9회에 3점 차 뒤집었다…5연패 탈출

    선발 투수 퇴장에 벤치클리어링까지 류현진 선발 등판 경기 앞두고 분위기 반전 최근 5연패 늪에 빠졌던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벤치 클리어링 후 역전 드라마를 연출하며 연패 사슬을 끊었다. 류현진(34)의 선발 등판 경기를 하루 앞두고 분위기 반전에 성공해 반갑다. 토론토는 20일(한국시간)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 오리올 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볼티모어 오리올스와 원정경기에서 4-7로 뒤지던 9회에 대거 6득점에 성공하며 ...

    한국경제 | 2021.06.20 08:58 | YONHAP

사전

데미스 하사비스 [Demis Hassabis] 경제용어사전

... 딥마인드를 탐냈다. 하사비스의 천재성 때문이었다. 딥러닝 등 인공지능에 조예가 깊은 엔지니어는 세계를 통틀어 수십명에 불과하다. 그는 2016년 3월 11일 대전 유성 KAIST에서 열린 강연회에서 바둑 최고수인 이세돌 9단을 2연패 늪에 빠뜨린 알파고 개발 배경을 이렇게 설명했다. 하사비스 대표는 “인공지능 개발이 인간 정신의 수수께끼를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최종 목표는 인공지능 분야의 아폴로 프로그램(인류 최초로 달에 착륙한 일)이 되는 것”이라고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