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자랑 좀 할게요" 지소연, 6천만원 `드림카` 선물에 감동

    ... 좋아하는 저에게 `이번 생일은 정말 놀라게 해줄게`라고 하더니 정말 남편이 36번째 생일 선물로 사줬다"며 "제 인생, 제 명의로 된 첫 차"라고 감격했다. 지소연은 "그동안 우리 오빠와 저 회사 없이 혼자 현장가는 촬영들, 오디션들, 미팅들 각자 다녀야 했던 그 시간들 가운데 제가 갈아입을 옷들, 신발들을 한짐 들고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모습이 많이 미안했다고 한다"며 "서프라이즈로 선물하고 싶어서 얼마나 고민했을까? 하며 생각해보니 그 모습이 너무 귀엽다"고 ...

    한국경제TV | 2021.06.20 10:25

  • thumbnail
    '♥송재희' 지소연, 6000만 원짜리 첫 차…귀에 걸린 입 [TEN★][전문]

    ... 이어 "남편이 내게 '이번 생일은 정말 놀라게 해줄게'라고 하더니 내 명의로 된 첫 차를 선물해줬다”라며 기쁨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그동안 오빠와 저 회사 없이 혼자 현장 가는 촬영들, 오디션들, 미팅들 각자 다녀야 했던 시간들 가운데 한짐 들고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모습이 미안했다고 한다”며 “서프라이즈로 선물하고 싶어서 얼마나 고민했을까 생각해보니 귀엽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도 ...

    텐아시아 | 2021.06.20 06:00 | 서예진

  • thumbnail
    토니안 "차라리 욕하길 바랐다" 고개 푹 ('당나귀 귀')

    ... 한다고요?"라면서 자신의 최애 아이돌이었던 토니안의 보스로서의 모습에 새삼 존경과 감탄을 보냈다고 한다. 이처럼 적극적이고 끈질긴 토니안의 노력 덕분에 걸그룹을 그만두고 연기자의 길을 걷고 있는 신인 배우를 위한 즉석 오디션 기회를 얻을 수 있었다는데. 이런 가운데 토니안이 감정에 북받친 듯 눈시울을 붉히는가 하면 "차라리 저한테 욕을 한 번 하길 바랐어요"라며 고개를 푹 숙이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대체 이날 방송국에서 무슨 일이 있었던 ...

    텐아시아 | 2021.06.19 17:02 | 신소원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