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문정인 "미국, 北인권 들고나올까 걱정…강경파 많이 포진"

    문정인 세종연구소 이사장은 17일 미국 바이든 정부 시대의 북미 관계를 전망하며 "지금 제일 걱정되는 부분은 미국이 인권 문제를 들고나오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문재인 대통령의 외교안보특보를 지낸 문 이사장은 이날 숭실평화통일연구원과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전 대표 공동주최의 '바이든 시대 동북아 전망과 한국의 역할' 심포지엄 기조발제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북한은 인권 문제를 들고나오면 대북 적대시 정책이라고 본다"며 "그 순간 대화 무드로 ...

    한국경제 | 2021.05.17 16:41 | YONHAP

  • thumbnail
    윤곽 드러낸 이재명 대선진용 …盧·文의 사람들 포진

    ... 정책인 '기본소득' 밑그림을 함께 그렸다고 한다. 민주평화광장 공동대표로 이름을 올린 이종석 전 장관은 통일·외교·안보에서 정책 자문 역할을 하고 있다. 이 전 장관은 이 지사가 성남시장이었을 때 성남시 남북교육협력위원회 부위원장을 ... 대선 당시 문재인 당시 후보의 미래캠프 경제민주화추진단장을 맡아 경제공약을 총지휘한 바 있다. 문정인 전 대통령 외교안보특보와 임동원 전 통일부 장관도 각각 경기도 국제평화교류위원회 공동위원장, 'Let's DMZ 평화예술제' 조직위원장을 ...

    한국경제 | 2021.05.12 11:45 | YONHAP

  • thumbnail
    日검찰, 가와이 前법무상 선거법 위반 혐의로 4년 구형

    ... 선거구 참의원 후보로 출마했을 당시 현지 지방의원 등 약 100명에게 2천900만엔(약 3억원)을 살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1996년 처음 중의원에 당선된 가와이 전 법무상은 자민당 총재를 겸하던 아베 전 총리의 당 총재 외교특보를 역임한 바 있다. 아베 전 총리는 가와이 전 법무상의 부인이 참의원에 출마했을 때 함께 유세하며 당선을 도왔다. 자민당은 당시 가와이 후보 진영에 1억5천만 엔(약 15억3천만원)을 제공했고, 당시 관방장관이던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

    한국경제 | 2021.05.01 11:39 | YONHAP

사전

사드 [Terminal High Altitude Area Defense] 경제용어사전

미국의 고(高)고도미사일방어체계. 미국의 군사기지를 공격하는 미사일을 격추할 목적으로 록히드마틴이 개발한 공중방어시스템이다. 적 탄도미사일을 탐지해 고도 40-150㎞에서 초속 약 2.5㎞로 날아오는 미사일을 요격할 수 있는 미사일방어(MD)체계로 요격용 미사일과 조기경보레이더로 구성된다. 해상에서 적 탄도미사일을 요격하는 SM-3와 함께 미국 MD체계의 핵심으로 꼽힌다. 지상 배치이동형으로, 1개 포대 도입비용은 1조원 이상이다.

빈곤퇴치와 성장지원 자금 경제용어사전

임동원 대통령외교안보통일특보의 북한특사 파견을 계기로 국제통화기금 (IMF)이 제공하는 "빈곤퇴치와 성장지원 자금(PRGF)"이 자주 거론되고 있다. PRGF란 IMF가 1인당 국민소득 이 9백25달러이하의 최빈개도국 을 대상으로 국제수지 적자와 외채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원하는 자금이다. 2000년 기준으로 북한의 1인당 국민소득은 7백57달러로 자격을 갖추고 있으나 IMF 가입은 어려운 상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