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아브라함 고향 찾은 교황…"신의 이름 빌린 폭력은 신성모독"

    ... 들어설 땐 평화의 상징인 비둘기를 날렸다. 약 50분간 비공개로 진행된 회동에서 교황은 알시스타니에게 이라크 내 소수파인 기독교인들을 무슬림들이 포용할 것을 촉구했다. 교황과의 회동 후 알시스타니는 "이라크의 기독교인은 다른 이라크인과 같이 평화와 공존 속에서 살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나자프·우르 방문을 마치고 바그다드로 돌아온 성 요셉 대성당에서 미사를 집전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우려로 미사 참여 인원은 100명으로 제한됐으며, 이슬람 ...

    한국경제 | 2021.03.07 02:24 | YONHAP

  • thumbnail
    "교황 방문지 이라크 주재 교황청 대사 코로나19 확진"

    ... 각종 행사를 사람들의 운집 없이 치른다는 계획이지만 현재로선 교황은 물론 현지 사람들의 건강도 담보할 수 없다는 우려가 팽배했다. 한 보건 전문가는 AP 통신에 현 상황에서 교황의 이라크 방문은 적절치 않다며 교황을 환대하려는 이라크인들의 운집을 원천적으로 막기는 어려우며 이를 통해 바이러스 대유행의 위험을 불러올 수 있다고 짚었다. 인구 4천만명인 이라크의 최근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3천∼4천명대, 사망자는 20명 안팎이다. 27일 기준으로 누적 ...

    한국경제 | 2021.02.28 20:05 | YONHAP

  • thumbnail
    이라크 내 미군 기지 겨냥 로켓 공격…바이든 취임 뒤 처음(종합)

    ... 진상규명·책임 물을 것" 경고 15일(현지시간) 밤 이라크 북부 쿠르드자치지역 에르빌에 있는 미군 기지를 겨냥한 로켓포 공격으로 민간인 1명이 사망했다고 AP통신 등 주요 외신이 보도했다. 이라크 주둔 미군은 사망한 민간인의 국적은 이라크인이 아니며 미군과 계약을 맺은 하도급 업자라고 설명했다. 또 이 공격으로 민간인 5명과 미군 1명이 부상했다. AFP통신은 현지 안보 소식통을 인용해 국제동맹군의 기지가 모인 에르빌 국제공항 부근의 민간인 거주지역에 로켓포가 ...

    한국경제 | 2021.02.16 14:5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