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간이역' 소이현의 폭풍 톱질 "나 여기 그냥 살까봐"…간이역 매력에 매료

    ... 소유진과 헷갈리며 허당 캐릭터 등장의 서막을 알렸다. ​ 신기역의 경치를 반찬 삼아 강원도 대표 별미 ‘감자 보리밥’으로 배를 채운 역벤져스와 인소부부는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하는데. 먼저 손현주, 임지연, 인교진은 농수로 청소를 위해 이장님 댁으로 향했다. 손현주는 폭풍 빗자루질로 농수로에 있는 부유물들을 청소하다 열정 과다로 빗자루를 부러뜨리는가 하면, 농수로의 물이 환선굴에서 흘러온 1급수라는 말에 청소하던 용수를 들이키며 ...

    스타엔 | 2021.05.09 08:51

  • thumbnail
    '간이역' 소이현, "딸, 현빈에게 '아빠'라고 불러 기분 좋아"

    ... '손현주의 간이역'에서는 간이역 최초로 강원도에 방문한다. 동해 바다를 처음 방문하는 역벤져스는 해돋이 명소이자 바다와 가장 가까운 기차역으로 기네스북에 오른 '정동진역'에서 만남을 시작했다. 정동진에 대한 아련한 추억을 가지고 있는 임지연과 처음 정동진에 방문한 김준현은 시작 전부터 이번 역에 대한 설렘으로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이어 역벤져스는 이들을 위해 준비된 '동해 산타 열차'에 탑승해 바다를 끼고 달리는 열차에서 동해안의 시원한 풍경을 한눈에 담아내 본격 눈호강을 ...

    스타엔 | 2021.05.08 21:59

  • thumbnail
    '간이역' 임지연, 매표에 진심인 편…사회생활 만랩 수준

    배우 임지연이 완벽한 센스부터 예능감까지 갖추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MBC 예능프로그램 '손현주의 간이역'(이하 간이역)에서 임지연은 손현주, 김준현과 함께 간이역을 찾아다니며 '명예 역무원'으로 활약하고 있다. 임지연은 '간이역'의 첫 근무지 화본역부터 남다른 활약을 펼쳤다. 본격적으로 발권 업무를 배우기 전, 갑작스러운 손님의 방문에도 당황하지 않고 상냥한 모습으로 응대한 것. 임지연은 빠른 검색 ...

    텐아시아 | 2021.05.02 10:29 | 최지예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