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여당으로 옮겨가는 무게추…대선시계에 맞춰지는 당청관계

    문대통령 '원팀' 강조에도 정책 엇박자 불가피 송영길 대표 체제를 선출한 5·2 민주당 전당대회를 기점으로 국정운영의 무게중심이 청와대에서 여당으로 옮겨가고 있다. 14일 청와대에서 열린 문재인 대통령과 신임 지도부의 간담회에서도 이런 기류가 고스란히 드러났다. 송 대표는 모두발언에서 "우리 당이 내년 3월 9일 (대선에서) 다시 국민으로부터 신임을 받아야 문 대통령이 성공하는 대통령으로 이어지는 것"이라며 "앞으로 모든 정책에 당의 의견이 ...

    한국경제 | 2021.05.14 16:59 | YONHAP

  • thumbnail
    홍준표 "복당 논쟁은 흠집 내기"…대권행보는 8월께 시작

    ... 말했다. 홍 의원은 "복당 문제는 몇몇 의원이 판단하는 게 아니라 당의 주인인 당원과 국민이 판단할 문제"라며 "황교안, 유승민 등 당 대권주자들이 찬성하고 당내 대부분이 찬성한다"며 복당에 어려움은 없을 것으로 봤다. 또 "전당대회 전에 복당해서 축제의 장에 같이 있는 게 좋겠죠"라며 희망하는 시기를 언급했다. 복당을 결심한 이유에 대해선 "신청을 안 한 이유는 개인적인 악연이 있는 사람에게 심사를 받기 싫어서 그랬다. 지금은 그 사람 나갔으니 심사를 받겠다는 ...

    한국경제 | 2021.05.14 16:58 | YONHAP

  • thumbnail
    김재원, 野 최고위원 출마…"尹에 고초당했지만 함께 할 것"

    "尹과 함께하지 않으면 대선 어려워…집권전략 수립 이바지할 것" 친박(친박근혜)계 핵심으로 불렸던 국민의힘 김재원 전 의원이 "당의 중심을 잡고 집권 전략을 수립하는 데 이바지하려 한다"며 6·11 전당대회 최고위원 경선 출마를 선언했다. 김 전 의원은 14일 페이스북에 '출마 인사'라는 제목으로 올린 글에서 "국민의힘을 '늘 이기는 정당'으로 만들어 놓겠다"며 출마 포부를 밝혔다. 김 전 의원은 당의 주인인 당원의 권리를 되찾아주는 것을 공약으로 ...

    한국경제 | 2021.05.14 14:37 | YONHAP

한경매물

'전당대회' 부동산 정보

부동산 정보
거래 종류 확인일자 매물명 면적(㎡) 매물가(만원)
매매 주상복합

17/11/07

현대슈퍼빌 284/206 4/37층 180,000/490
우면산조망 쾌적한환경 급매물입니다.
매매 주상복합

17/11/07

현대슈퍼빌 212/154 18/22층 145,000/50
산조망 로얄층 특별급매물입니다.
매매 주상복합

17/11/07

현대슈퍼빌 205/148 10/22층 130,000/50
로얄층 특별 급매물입니다.
전세 주상복합

17/11/07

현대슈퍼빌 298/215 37/46층 205,000
남향 공원조망 한강조망 특별급매물입니다

사전

중국몽 경제용어사전

...의 위대한 부흥을 실현하겠다는 야망을 말한다. '중국몽'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2012년 18차 당대회에서 총서기에 오른 직후 처음으로 내세운 것이다. 덩샤오핑(鄧小平) 전 주석이 대외정책의 원칙으로 제시한 '도광양회(韜光養晦·빛을 ... 영향력을 행사하겠다는 '분발유위(奮發有爲·떨쳐 일어나 해야 할 일을 한다)'로 바뀌었다. 시 주석은 2017년 전당대회에서도 중국몽을 서른두 차례나 언급하며 2050년까지 세계 최강국으로 우뚝 서겠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시 주석은 그러나 ...

샤오캉 [小康] 경제용어사전

모든 국민이 풍족하고 편안한 생활을 누리는 사회. 2002년 장쩌민 국가주석이 "2020년까지 전면적인 샤오캉사회를 달성하겠다"고 말한 이후 중국발전의 상징어로 자리잡고 있다. 시 주석은 2017년 10월 중국 공산당 제19차 전당대회에서 “지금부터 2020년까지가 샤오캉 사회의 전면적인 실현을 위한 결정적인 시기”라며 “2035년엔 모든 국민이 평등하게 발전하는 권리를 보장하고 도시와 농촌 간 격차를 현저하게 줄이겠다”고 약속했다.

코커스·프라이머리 [caucus·primary] 경제용어사전

민주당과 공화당은 각각 전당대회에서 대통령 후보를 뽑을 대의원을 코커스(caucus, 당원대회)와 프라이머리(primary, 예비선거)를 통해 선출한다. 두 방식의 가장 큰 차이는 투표 자격이다. 코커스는 당이 주관하고 당원만 참가하는 반면 프라이머리는 일반인도 신청하면 투표에 참여할 수 있다. 해당 주(州)당국이 주관한다. 대의원 선출 방식도 다르다. 코커스는 당원이 토론을 벌인 뒤 공개적으로 지지할 대의원을 뽑는다. 반면 프라이머리는 각 선거구에서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