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수에즈 운하 사고 닷새째…`천문학적 피해` 누가 보상하나

    ... 크게 불어나면서 P&I 부담이 더 커질 수도 있다. 이미 대규모 해상 사고와 관련한 보상금 청구는 전례가 있다. 지난 2012년 승객 3천216명, 승무원 1천13명 등 총 4천229명을 태우고 항해하던 크루즈선 `코스타 콩코르디아`가 이탈리아 토스카나 해변에서 좌초했던 사고가 대표적이다. 승객 32명이 숨지고 157명이 다친 이 사고와 관련한 보상금만 16억 달러(약 1조8천억원)에 달했다. 블룸버그 통신은 이번 사고의 책임 공방에서 수에즈 운하 당국은 ...

    한국경제TV | 2021.03.28 19:26

  • thumbnail
    수에즈 피해 누가 물어주나…천문학적 '보험공방' 터진다

    ... P&I 부담이 더 커질 수도 있다. 이미 대규모 해상 사고와 관련한 보상금 청구는 전례가 있다. 지난 2012년 승객 3천216명, 승무원 1천13명 등 총 4천229명을 태우고 항해하던 크루즈선 '코스타 콩코르디아'가 이탈리아 토스카나 해변에서 좌초했던 사고가 대표적이다. 승객 32명이 숨지고 157명이 다친 이 사고와 관련한 보상금만 16억 달러(약 1조8천억원)에 달했다. 블룸버그 통신은 이번 사고의 책임 공방에서 수에즈 운하 ...

    한국경제 | 2021.03.28 18:32 | YONHAP

  • thumbnail
    일본 정박 크루즈선서 마지막에 내린 伊선장 고국서 영웅 대접

    ... 위기 상황에서 마지막까지 선장으로서의 책임과 역할을 놓지 않았다며 찬사를 보내고 있다. 그의 고향인 남부 도시 나폴리 인근 소렌토 지역 주민은 그를 '영웅'이라고 부르며 추앙하는 분위기다. 2012년 발생한 크루즈선 '코스타 콩코르디아' 좌초 사건을 소환하는 언론도 있다. 승객 3천216명, 승무원 1천13명 등 총 4천229명을 태우고 항해하던 코스타 콩코르디아 호는 2012년 1월 13일 이탈리아 토스카나 해변의 질리오섬 인근을 지나다 암석에 부딪쳐 좌초했다. ...

    한국경제 | 2020.03.05 00:1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