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EU 회원국, 유럽 병력 기동성 강화 사업에 미국 등 참여 승인"

    ... 속도를 높이는 사업에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NATO) 동맹인 미국, 캐나다, 노르웨이의 참여를 승인했다고 AFP 통신이 전했다. 이 사업은 유럽 전역의 병력 이동을 용이하게 하기 위한 것으로, 2014년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크림반도 강제 합병 이래 러시아의 공격성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속도가 붙었다. 이는 EU의 '항구적 안보 협력체제(PESCO)' 차원의 계획 가운데 하나로, 여기에 다른 국가가 관여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EU 대외정책을 총괄하는 호세프 ...

    한국경제 | 2021.05.07 01:06 | YONHAP

  • thumbnail
    중국 매체 "미국 주도 서구의 중·러 대항은 악몽 될 것"

    ... 외교·개발장관들은 4∼5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회담한 뒤 중국과 러시아의 국제질서 위협과 인권 침해를 비판하는 내용을 담은 공동성명(코뮈니케)을 발표했다. 이들은 중국에 건설적으로 국제질서에 참여할 것을 촉구하면서 신장(新疆) 등에서 인권 탄압과 홍콩 민주주의 퇴보 등에 깊은 우려를 표했다. 러시아에 관해서는 크림반도와 우크라이나 국경 인근 군사력 증강 등과 같은 무책임하고 불안정하며 부정적 행동이 계속되는데 깊은 우려를 보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6 11:17 | YONHAP

  • thumbnail
    중국·러시아에 목소리 높인 G7 외교장관…백신생산 확대 협력(종합)

    ... 위구르 등에서 인권 탄압과 홍콩 민주주의 퇴보 등에 깊은 우려를 표했다. 자유롭고 공정한 국제 경제시스템을 훼손하는 중국의 관행도 지적했다. 이들은 대만의 세계보건기구(WHO) 포럼 참석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러시아에 관해서는 크림반도와 우크라이나 국경 인근 군사력 증강 등과 같은 무책임하고 불안정하며 부정적 행동이 계속되는데 깊은 우려를 보였다. 코로나19 대유행에 맞서서는 알맞은 가격의 백신 생산 확대를 위해 협력하겠다고 약속했다. 로이터통신은 그러나 공동성명에는 ...

    한국경제 | 2021.05.06 05:12 | YONHAP

사전

국제비상경제권법 [International Emergency Economic Powers Act] 경제용어사전

... 중국이 미국산 자동차에 25%,원유와 콩 등 750억달러어치 미국 제품에 10%와 5% 관세를 부과하겠다고 발표한지 하루만인 24일 `국가비상경제권법'을 거론했다. 뉴욕타임스는 “트럼프 대통령이 실제 이 권한을 발동하면 1970년대 중국과의 외교관계 개시 이후 가장 중대한 중국과의 단절이 될 것”이라고 했다. 미국은 1990년 이라크의 쿠웨이트 침공과 2014년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 외 북한, 베네수엘라, 수단 등과 관련해 이 권한을 발동했다.

포템킨 경제 [Potemkin economy] 경제용어사전

겉은 번지르르하지만 속은 썩은 경제 상황을 말한다. 1787년 러시아 여제인 예카테리나 2세가 새 합병지인 크림반도 시찰에 나서자, 해당 지역 총독이었던 그레고리 포템킨은 여제의 환심을 사기 위해 낙후된 크림반도의 모습을 감추기 ... 2012년 까지 7년간 연평균 7%씩 성장하던 러시아 경제가 푸틴이 재집권한 2013년 1.3%로 추락했고 2014년 3월 크림 사태 이후 외국 자본까지 썰물처럼 빠져나가는 상황을 두고 포템킨 경제라는 용어가 자주 사용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