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고침] 스포츠(임희정, KLPGA 투어서 스코어 잘못 적어내…)

    ... NH투자증권 레이디스 챔피언십 1라운드 9번 홀(파4)에서 파를 했지만, 버디로 적어낸 사실을 밝혀졌다. 잘못된 스코어 카드에 사인해서 제출했기에 임희정은 실격 처리됐다. 스코어는 합계는 틀려도 되지만, 홀 스코어는 실제 타수보다 낮게 기재하면 안 된다. 이날 10번 홀에서 경기를 시작해 18번 홀(파4)에서 버디를 잡았는데 9번 홀과 18번 홀을 헷갈린 것으로 보인다. 임희정은 이날 1오버파 73타를 쳤다. 2019년 신인 시절 3승을 올리고, ...

    한국경제 | 2021.05.14 18:14 | YONHAP

  • thumbnail
    김태형 두산 감독 "조재영, 공은 괜찮았는데 여유가 없더라"

    ...김인태(우익수)-강승호(2루수)-김재호(유격수)-장승현(포수)으로 선발 라인업을 짰다. 옆구리 부상을 털어내고 전날 1군 복귀전을 치른 외야수 정수빈은 벤치에서 대기한다. 정수빈은 전날 8번 타자 중견수로 선발 출전했으나 3타수 무안타 2볼넷 1삼진에 그쳤다. 시즌 타율 0.143으로 타격 부진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김 감독은 "정수빈은 시즌 초반부터 타격 컨디션이 좋지 않다"며 "당분간은 대수비나 대주자 요원으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

    한국경제 | 2021.05.14 17:36 | YONHAP

  • thumbnail
    허삼영 감독 "7회 위기 강백호 타석, 원태인 교체 계획 없었다 "

    ... 전날(13일) 7회말 위기 상황에 관한 질문을 받았다. 삼성은 수원 kt wiz전에서 1-0으로 앞선 7회말 2사 1, 2루 위기를 맞았다. 타석에는 '4할 타자' 강백호가 들어섰다. 삼성 불펜에서는 강백호와의 맞대결에서 15타수 3안타(0.200)로 강한 좌완 임현준이 몸을 풀고 있었다. 그러나 허 감독은 투수 교체를 계획하지 않았다. 허삼영 감독은 "13일 경기는 원태인이 만들어가는 게임이었다. 7회 위기에서 실패해도 원태인이 해야 한다고 생각했다"며 ...

    한국경제 | 2021.05.14 17:33 | YONHAP

사전

타수 경제용어사전

타수는 조타기를 조작하는 직원으로 항해사의 지시를 따르게 돼있다.

언더파 [Under par] 골프용어사전

특정 홀이나 특정 라운드에서 기준타수(파 또는 이븐파)보다 적은 타수를 기록하는 일.

트리플 보기 [Triple bogey] 골프용어사전

한 홀의 기준타수(파)보다 3타 더 친 스코어.'3오버파'라고도 함.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