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英 하원, 오늘 브렉시트 합의안 표결

    ... 브렉시트(Brexit) 운명이 19일(현지시간) 판가름 난다. 영국 하원은 토요일인 이날 특별 개회일을 갖고 새 브렉시트 합의안에 대해 토론한 뒤 승인투표(meaningful vote)를 실시한다. 토요일에 영국 하원이 열리는 것은 포클랜드 전쟁 때문에 개회했던 1982년 4월 3일 이후 처음이다. 앞서 영국과 EU 양측은 EU 정상회의 개최 직전인 지난 17일 오전 브렉시트 재협상 합의에 도달했다. 양측은 기존 '안전장치'(backstop)의 대안으로 ...

    한국경제 | 2019.10.19 10:21

  • 브렉시트 운명 가를 英 '슈퍼 토요일'…찬반 예측 불허

    ... 앞을 내다보기 어려울 정도로 접전이 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BBC에 따르면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토요일인 19일 오전 하원에서 새 브렉시트 합의안을 공식 발표할 계획이다. 토요일에 영국 하원이 열리는 건 아르헨티나와의 포클랜드 전쟁이 벌어진 1982년 4월 3일 이후 37년 만이다. 하원은 여야 토론을 거친 뒤 곧바로 표결에 부친다. 현지 언론은 브렉시트 향방을 결정짓는 ‘슈퍼 토요일’이 될 것이라고 일제히 보도했다. 영국 정부와 ...

    한국경제 | 2019.10.18 14:34 | 강경민

  • thumbnail
    [이학영 칼럼] "나는 어떤데?"를 놓쳐버린 나라

    ... 입헌군주제를 지속할 수 있는 요인으로 꼽히는 것도 왕실의 노블레스 오블리주 철칙(鐵則)이다. 왕실 및 왕실에 속한 귀족 자녀들은 반드시 장교로 군복무를 마치도록 내규를 운영하고 있다. 엘리자베스 여왕의 차남 앤드루 왕자는 아르헨티나와의 포클랜드 전쟁 때 헬리콥터 조종사로 참전했고, 찰스 왕세자의 차남 해리 왕자는 아프가니스탄에서 군복무를 했다. 지도층이 올바른 향도(嚮導)가 돼 주느냐 여부가 국가 존속에 가장 중요한 변수임은 역사의 숱한 사례가 보여준다. 유감스럽게도 ...

    한국경제 | 2019.10.09 17:35 | 이학영

전체 뉴스

  • thumbnail
    [신간] 인간 욕망의 법칙

    ... 갈라파고스. 312쪽. 1만6천500원. ▲ 양망일기 = 하동현 지음. 책 제목의 '양망(揚網)'은 그물을 걷어 올린다는 뜻으로, 잡는 어업을 상징한다. 원양어선 선장이자 해양문학가인 저자는 20여 년간 라스팔마스, 뉴질랜드, 포클랜드 수역을 항해사, 선장으로 누볐다. 인생 청춘기를 바다에서 보낸 것이다. 이 산문집은 선장으로서 바다를 누비며 지내던 하루하루의 단순한 일기가 아니다. 배에서 내린 뒤 지나온 바다의 시간을 추억하며 그곳에서 건져 올린 삶의 ...

    한국경제 | 2021.03.25 13:57 | YONHAP

  • thumbnail
    "英여왕, 기대에 부응 못한 장남 찰스 왕세자에 늘 좌절"

    ... 정반대라고 설명했다. 시워드는 앤드루 왕자에 대해 "그는 자기가 원할 때 시끄럽고 거만하면서 매우 멋지게 보였다"며 "그는 자신의 아버지(필립공) 성격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은 앤드루 왕자가 1982년 포클랜드 전쟁 때 헬기를 직접 조종하는 등 해군에서 적극적으로 복무해 자랑스러워했다는 게 시워드의 설명이다. 그러나 앤드루 왕자는 영국 왕실을 곤혹스럽게 했던 인물이기도 하다. 앤드루 왕자는 2019년 11월 자신에게 제기된 '성 접대' ...

    한국경제 | 2021.03.22 17:07 | YONHAP

  • thumbnail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백신 첫 출하…세계 84번째 접종국 등재

    ... 볼리비아, 브라질, 불가리아, 캄보디아, 캐나다, 케이먼군도, 칠레, 중국, 콜롬비아, 코스타리카, 크로아티아, 사이프러스, 체코, 덴마크, 도미니카공화국, 에콰도르, 이집트, 영국, 에스토니아, 유럽연합, 페로제도(덴마크령), 포클랜드제도, 핀란드, 프랑스, 독일, 지브롤터, 그리스, 그린란드, 건지(영국령), 헝가리, 아이슬란드, 인도, 인도네시아, 이란, 아일랜드, 맨섬(영국령), 이스라엘, 이탈리아, 일본, 저지, 쿠웨이트, 라트비아, 레바논, 리히텐슈타인, ...

    한국경제TV | 2021.02.24 08:53

사전

로렌스 프리드먼 [Lawrence Freedman] 경제용어사전

... 정치학과 사회학을 공부한 그는 세계적 싱크탱크인 영국 국제전략연구소와 왕립국제문제연구소에서 연구원으로 재직했다. 뛰어난 지성과 식견을 인정받아 영국 아카데미 회원으로 선출됐고 대영제국 훈작사와 작위급 훈장도 받았다. 1997년에는 포클랜드 전쟁의 공식 역사기록관으로, 2009년에는 이라크 전쟁의 영국 공식조사단으로 일하기도 했다. 토니 블레어 전 영국 총리의 외교정책 자문관을 지내기도 한 그는 2014년 《전략의 역사》를 펴내며 다시 한번 학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

세계지정학적 위험지수 [geopolitical risk index] 경제용어사전

... 객관적인 지표로 미국 중앙은행(Fed)이 개발했다. GPR 지수는 1차대전 당시 372포인트까지 치솟으면서 가장 높은 수준을 기록했다. 뒤이어 2003년 미국의 이라크 공습 당시 362포인트, 2차대전 당시 346포인트, 1982년 포클랜드 전쟁 당시 272포인트까지 올랐다. 2017년 들어서는 북핵 문제를 둘러싼 주변국 간 갈등과 각국 대통령이 잇달아 탄핵에 몰리면서 GPR 지수가 300포인트대까지 급등하고 있다. 시기별로는 금융위기 이전에는 비경제적 요인, 그 이후에는 ...

웹문서

  • 여성상위시대 부동산 고르기

    ... 당선인이 제 18 대 대통령으로 취임 , 5 년간 대한민국호를 이끌게 된다 . 세계 여성 지도자 하면 마가렛 대처 전 영국 수상을 떠올리게 되는데 그는 강력한 리더십으로 파업을 진압하며 영국의 경제를 살려냈고 아르헨티나와의 포클랜드 전쟁을 승리로 이끌면서 여성 지도자로서의 나약한 이미지를 한 번에 불식시켰다 . 메르켈 독일 총리도 독일을 유럽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나라로 이끌고 있다 . 브라질의 여전사 ' 지우마 호세프 대통령은 경제성장 둔화와 높은 인플레이션에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_column_193_1&no=864&category=0&ch=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