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문대통령 회견] ② "무안주기식 인사청문 바뀌어야"

    ... (필요한데) 국토부 내부에서는 그 책임에서 자유롭지 못하다고 생각한다. 국토부 아닌 외부에서 찾으면서 그 정도 능력 갖춘 분이 과연 누가 있을까. 그렇게 고심하면서 지금의 후보자를 발탁하게 된 것이다. 해수부 장관 후보자라면 한진해운 파산 이후에 몰락했던 우리 해운산업을 재건시키는 데 큰 역할을 했다. 앞으로 한진해운 파산 이전의 해운 강국의 위상을 되찾는 것이 지금 새롭게 해수부 장관이 맡아야 할 역할이다. 그에 대한 기대를 갖고 그 점에 있어 최고의 능력가라 ...

    한국경제 | 2021.05.10 12:10 | YONHAP

  • thumbnail
    해운-항만-수산업계, 해수부 장관 임명 잇단 촉구

    "행정전문가 필요"…박준영 '부인 도자기 의혹'속 임명 여부 주목 해운·항만업계와 수산업계가 잇따라 성명을 내고 해양수산부 장관 임명을 서둘러 달라고 촉구했다. 9일 해운·항만·수산업계에 따르면 한국해운협회는 지난 7일 '수출입 화물의 안정적인 수송과 해운재건 계획의 원활한 진행을 위한 해운업계 입장문'을 내고 "해운재건 5개년 계획을 중단없이 추진해야 할 중차대한 시기에 오랜 경험이 있는 해운물류 행정전문가가 해수부 수장으로 신속히 임명돼야 ...

    한국경제 | 2021.05.09 12:20 | YONHAP

  • thumbnail
    박준영, 부인 '도자기 의혹' 거듭 사과…"사려깊지 못한 처신"

    ... "단호히 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 후보자는 어촌 문제와 관련해서는 "최근 5년간 어가 수와 어가인구가 20% 이상 감소하는 등 연안·어촌 지역이 소멸 위험에 직면하고 있다"면서 "지역 소멸 문제에 적극 대응하고 수산업의 미래산업화를 추진해 나가겠다"고 언급했다. 그는 해운산업 재건 사업에 대해서는 "한국해양진흥공사를 통해 해운업계의 선복량 확충을 지원하고, 진해신항 건설 등 항만 인프라도 적기에 구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4 10:21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