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민족문학연구회 발족…15일 서대문형무소서 창립식

    ... 추진한다. 특히 친일 문인 기념사업 철폐 운동을 핵심 실천사업으로 이행할 계획이다. 민족문학연구회는 광복절인 오는 15일 오후 서대문형무소 역사관에서 창립식을 열고 공식 출범한다. 연구회는 첫 사업으로 항일독립 투쟁에 앞장선 선열들에 헌정하는 시집 '독립운동가 기림 시선' 1권을 발간하고, 같은 날 오전 용산구 효창원 백범 묘소에서 헌정식을 연다. 연구회 측은 "앞으로 독립운동가 기림 시선을 연차적으로 계속 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8.12 13:58 | YONHAP

  • thumbnail
    [이야기 시] 루 살로메에게 바친 청년 릴케의 사랑시

    ... 릴케가 쓴 시다. 눈과 귀를 막아도, 손발이 없고 입이 없어도, 심장과 뇌와 피로 당신을 사랑하겠노라는 이 숭고한 헌정시를 그는 루에게 바쳤다. '너는 밤과 시간의 뒤에 우는 닭소리다. 너는 이슬이다. 아침 미사다. 소녀다. 낯모르는 ... 러시아를 여행하기도 했다. 이런 경험을 담아 릴케는 그녀에게 바치는 사랑의 시편들로 《그대의 축제를 위하여》라는 시집을 묶었다. 릴케는 그녀와의 추억을 간직한 채 1901년 조각가 클라라 베스토프와 결혼했다. 그해 말에는 외동딸 ...

    The pen | 2017.10.04 12:04 | 고두현 시인

  • thumbnail
    [이야기 시] 그대를 위해서는 나를 대적하여 싸우리라

    ... 대학도 다니지 못했다. 그런데도 타고난 언어 구사 능력과 무대예술 감각으로 최고의 극작가가 됐다. 그가 《소네트 시집》을 쓴 기간은 스물여덟 살에서 서른 살까지의 2년 남짓이었다. 결혼한 지 10년 정도 지난 시점이었다. 이 작품은 ... 1609년 출간 당시에는 성관계에 대한 노골적인 암시 등 내용이 부도덕하다는 이유로 빛을 보지 못했다고 한다. 시집이 출간됐을 때 그의 나이는 45세. 헌사에 나오는 헌정 대상 인물의 이니셜 W. H.가 누구를 가리키는지 숱한 해석이 ...

    The pen | 2017.08.25 18:23 | 고두현 시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