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與, 김기현 연설에 "막무가내 주장 난무…구태정치 회귀"

    ... 99.9%…기득권 공동정부" 더불어민주당은 17일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의 이날 교섭단체대표연설을 두고 "품위와 미래 비전은 찾아볼 수 없었고 전형적인 구태정치, 근거 없는 비난과 막무가내 주장만 난무했다"고 비판했다. 신현영 원내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이준석 신임 당 대표가 외롭게 외치는 혁신과 변화는 김 원내대표의 연설 속에서는 무의미한 구호일 뿐이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경제 문제에 대해선 묻지도 따질 것도 없이 민주당과 정부 탓하기에 급급했고, ...

    한국경제 | 2021.06.17 16:41 | YONHAP

  • thumbnail
    "열흘 다 돼가는데"…탈당설득 시간 필요하다는 與

    ... 불거진 의원들에 대해 '일괄 탈당권유' 조처를 내린 지 9일이 지났지만, 별다른 진전이 없는 상황이다. 육참골단의 결정으로 '내로남불' 프레임에서 벗어나고자 했던 송영길 지도부로서는 그 의도마저 빛이 바랠까 우려하는 분위기다. 신현영 원내대변인은 17일 정책조정회의 후 기자들에게 탈당·출당 대상 12명 의원의 거취와 관련, "오늘 관련한 논의는 없었다. 의원들과 소통하고 있다"고만 말했다. 당 핵심 관계자는 "조금 더 시간이 필요하다. 너무 억울해하는 ...

    한국경제 | 2021.06.17 12:43 | YONHAP

  • thumbnail
    "29일 D데이"…與, 공석 5곳 상임위원장 선출 단독결행 채비

    더불어민주당이 상임위원장 배분 문제를 두고 2개월 넘게 이어진 교착상태에 종지부를 찍을 채비에 나서는 모습이다. 신현영 원내대변인은 17일 정책조정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상임위원장 선출을) 6월 중 처리하려는 의지는 그대로"라며 "다만 야당의 새 지도부 체제가 나왔기 때문에 입장 변화가 있을지 지켜보고 있다"고 말했다. 현재 공석 발생으로 인해 교체가 필요한 상임위원장은 운영위원장, 법사위원장, 외교통일위원장, 정무위원장, 예결위원장 ...

    한국경제 | 2021.06.17 12:06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