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 뉴스

  • thumbnail
    방통위, 페이스북 '접속경로 변경' 소송 대법원 상고 결정

    ... "시정명령 등 처분을 취소해달라"며 방통위를 상대로 낸 소송에서 1심과 마찬가지로 원고 승소로 판결했다. 2심 재판부는 페이스북이 국내 접속경로를 변경한 행위가 '이용을 제한하는 행위'에 해당하지만, 제재 대상의 기준인 '현저성'을 충족했다고 증명되지 않아 제재가 부당하다는 취지로 판결했다. 방통위는 "2심은 현저성에 대한 요건 판단에서 국내 통신 환경과 이용자의 특성을 고려하지 않고 외국 사례를 기준으로 해 매우 안타깝다"고 전했다. 이어 "상고심에서 ...

    한국경제 | 2020.09.21 19:07 | YONHAP

  • thumbnail
    `접속지연` 페이스북, 또 승소…방통위 "상고여부 검토"

    ... 11일 페이스북이 "시정명령 등 처분을 취소해 달라"며 방송통신위원회를 상대로 낸 소송에서 1심과 마찬가지로 원고 승소로 판결했다. 쟁점은 접속 경로는 변경한 페이스북의 행위가 정보통신사업법상 금지된 `전기통신이용자의 이익을 현저히 해치는 방식으로 전기통신서비스를 제공하는 행위`인지 여부였다. 재판부는 페이스북의 행위 자체를 이용 제한으로 보지 않은 1심과 달리 "이용 제한이 맞다"고 봤다. 다만 그 정도가 현저한지는 "충분히 입증되지 않았다"며 "이 ...

    한국경제TV | 2020.09.11 16:54

  • thumbnail
    방통위, 페북 2심 승소에 "판결 안타까워…상고 여부 검토"

    ... 떨어뜨렸다며 2018년 과징금 3억9천600만원을 부과했다. 페이스북은 행정처분에 불복하며 소송을 제기했다. 2심 재판부는 페이스북이 국내 접속경로를 변경한 행위가 '이용을 제한하는 행위'에 해당하지만, 제재 대상의 기준인 '현저성'을 충족했다고 증명되지 않아 제재가 부당하다는 취지로 판결했다. 방통위는 "1심은 페이스북의 임의 접속경로 변경이 이용 제한이 아니라고 봤지만, 2심은 이용 제한에 해당한다고 판결한 것이어서 의미가 있다"며 "재판부가 현저성에 대해 ...

    한국경제 | 2020.09.11 16:53 | YONHAP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