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루닛 "의료AI 글로벌 표준기업 성장"

    ... 정복을 위한 의료AI 영역의 글로벌 표준 기업으로 성장하겠다고 밝혔다. 루닛은 7일 서울 여의도 63스퀘어에서 기업공개(IPO) 기자간담회를 열고 'AI를 통한 암 정복'을 목표로 글로벌시장 진출 확대와 AI기반의 바이오마커 R&D를 강화하겠다고 설명했다. 서범석 루닛 대표는 "암 정복을 위해서는 대규모 데이터를 바탕으로 정확한 진단과 적절한 치료를 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루닛은 정밀한 데이터 분석에 최적화된 인공지능 기술을 보유하고 있고, 이를 통해 많은 ...

    한국경제TV | 2022.07.07 17:23

  • thumbnail
    실적 상승세 한풀 꺾인 삼성·LG전자…하반기 불확실성 커져(종합)

    ... 증권가의 공통된 지적이다. 물가상승과 고금리로 가계의 실질 소득이 줄면서 IT 수요가 빠르게 위축된 데 따른 것이다. 삼성전자의 '주력'인 반도체 수요는 아직 견조해 2분기 실적을 떠받친 것으로 분석된다. 당초 메모리 반도체 D램 시장이 지난해 4분기 이후 침체를 보이며 실적 성장세에 제동이 걸릴 것이라는 예측이 많았으나, 시장 수요가 예상 밖으로 견조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다만 하반기부터는 반도체 역시 경기둔화의 영향권에 들 것으로 보인다. 글로벌 ...

    한국경제 | 2022.07.07 17:02 | YONHAP

  • thumbnail
    삼성전자, 악재에도 실적 선방…주가 '5만전자' 탈출할까(종합)

    ... 마이크론은 PC와 스마트폰 수요 둔화 등을 이유로 6∼8월 실적 부진을 예고했다. 도현우 NH투자증권 연구원은 "매크로 악재로 IT 세트 수요가 둔화 중이며, 특히 스마트폰 수요가 부진하다"며 "스마트폰 등 수요 감소로 3분기에 D램과 낸드의 평균판매가격(ASP)이 각각 10%, 8% 하락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삼성전자 주가는 이미 반도체 업황 우려를 선반영해 많이 하락한 만큼 반등을 기대해볼 만하다는 시각도 있다. 김동원 KB증권 연구원은 ...

    한국경제 | 2022.07.07 16:28 | YONHAP

사전

모듈러 주택 경제용어사전

... 했을 때 철근 콘크리트 공법으론 3년6개월이 걸리는데, 모듈러 공법을 사용하면 1년8개월이면 된다”며 “아직은 저층 공동주택에 머물러 있지만 조만간 고층 아파트로까지 확산돼 궁극적으로는 전체 주택 시장의 10~15% 정도가 모듈러 주택으로 전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물산, GS건설, DL이앤씨, 현대엔지니어링 등 대형 건설사뿐만 아니라 KCC건설 등 중견 건설사들도 모듈러 주택 관련 인력을 확충하고 연구개발(R&D)에 나서고 있다.

선박탄소집약도지수 [Carbon Intensity Indicator] 경제용어사전

연료사용량, 운항 거리 등 선박의 운항 정보를 활용하여 1톤의 화물을 1해리 운송하는 데 배출되는 CO2량을 계산 및 지수화한 값. 국제항해선박은 탄소 배출 효율 기준에 따라 A~E 등급으로 평가받는다. 3년 연속 D등급을 맞거나, E등급을 한 번이라도 받는 경우 시정 조치를 마련해 IMO의 승인을 받아야만 정상 운항이 가능해진다. 이 기준은 2023년 이후 매년 2%씩 강화된다. 국제해사기구(IMO)는 기준을 단계적으로 높여 선박에서 발생하는 탄소를 ...

스냅드래곤 X70 모뎀-RF 경제용어사전

... 초당 10기가비트(Gb)다. 퀄컴은 그간 모뎀칩에는 AI를 적용하지 않았다. 이번에 방향을 바꾼 것은 최근 5G 융합 서비스가 급증해서다. 지금까지는 이동통신을 통해 데이터를 주고받는 고도화 서비스가 기껏해야 영상이나 3차원(3D) 그래픽 게임 정도였다. 최근 들어선 메타버스와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등 '고응답형' 콘텐츠 서비스가 늘고 있다. 스마트폰의 멀티태스킹 역할도 커졌다. 데이터와 통신 신호를 오갈 수 있게 컨트롤하는 모뎀칩이 각종 대용량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