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日, 이변의 주인공서 제물로…아르헨은 '메시 댄스'에 기사회생

    ... 무너뜨린 일본이 약체로 평가받던 코스타리카에 무너졌고, ‘이변의 제물’이 됐던 아르헨티나는 멕시코를 꺾고 16강 진출의 희망을 살렸다. 스페인 독일 일본이 속해 ‘죽음의 조’로 꼽힌 E조를 비롯해 아르헨티나의 C조, 잉글랜드와 미국이 포함된 B조도 2차전까지 16강 진출팀의 윤곽을 알 수 없는 대혼전이 빚어지고 있다. ◆주전 5명 바꾼 日, 한 방에 무너져 27일 카타르 알 라이얀의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

    한국경제 | 2022.11.27 23:36 | 조수영

  • thumbnail
    대이변 연출했던 일본, 코스타리카에 0-1패 [카타르 월드컵]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1차전에서 독일을 2대1로 꺾으며 이변을 일으켰던 일본이 27일(한국시간) 오후 열린 코스타리카와의 2차전에서 1대0으로 패했다. 이날 카타르 알라이얀의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E조 2차전에서 코스타리카는 후반 36분 케이셰르 풀레르의 결승골에 힘입어 일본을 1-0으로 이겼다. 일본은 지난 23일 독일에 역전승을 거두며 대이변이라는 수식어가 붙었다. 이날 코스타리카를 잡고 16강 진출 확률을 높이고자 했지만 ...

    한국경제 | 2022.11.27 21:44 | 신용현

  • thumbnail
    '16강 장밋빛 꿈' 일본, 코스타리카에 0-1 충격패

    16강행을 꿈꾸던 일본이 코스타리카에 충격패를 당했다. 일본은 27일 카타르 알 라이얀의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코스타리카와의 카타르월드컵 조별리그 E조 2차전에서 0-1로 패했다. 앞서 독일과의 첫 경기에서 2-1 역전승을 거두며 이변을 일으켰던 일본은 당연히 이길 것으로 예상했던 코스타리카전에서 패배하면서 16강행에 먹구름이 드리워졌다. 1승 1패로 승점 3점에 머무른 일본은 코스타리카(승점 3점·1승1패)와 승점이 ...

    한국경제 | 2022.11.27 21:11 | 조수영

전체 뉴스

  • thumbnail
    [월드컵] 코스타리카에 덜미 잡힌 일본…또 한 번 이변에 거는 희망

    ... 독일을 무너뜨린 기쁨에 도취한 탓일까. 아시아 축구의 이변을 일으킨 일본이 코스타리카를 상대로는 웃지 못했다. 일본은 27일 카타르 알라이얀의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코스타리카와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2차전에서 0-1로 패했다. 조별리그 1차전에서 '전차 군단' 독일에 2-1 역전승을 거두며 쾌재를 부른 일본은 코스타리카를 열심히 몰아붙이고도 고개를 숙였다. 슈팅 개수에서 14(유효 슛 3개)-4(유효 슛 1)로 앞섰지만, ...

    한국경제 | 2022.11.27 22:50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코스타리카전 패배에 일본 언론 "쓰라린 패…16강 위태로워져"

    카타르 월드컵에서 2연승을 꿈꿨던 일본의 언론들이 불의의 일격을 당한 코스타리카전을 '뼈아픈 패배'로 표현했다. 일본은 27일 카타르 알라이얀의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조별리그 E조 2차전에서 후반 36분 케이셰르 풀레르(에레디아노)에게 결승골을 얻어맞고 코스타리카에 0-1로 졌다. 1차전에서 '전차 군단' 독일을 2-1로 꺾으며 기세가 오른 대표팀의 패배를 일본 언론들은 당혹스럽게 받아들였다. 닛칸스포츠는 "대표팀에 뼈아픈 패배였다"며 ...

    한국경제 | 2022.11.27 22:00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하필 요시다가…' 한 번의 수비 실수에 무너진 일본

    ... 일본을 패배의 충격에 빠뜨렸다. 실책을 범한 장본인이 '정신적 지주' 요시다 마야(샬케)여서 더 뼈아플 터다. 모리야스 하지메 감독이 이끄는 일본 축구대표팀은 27일(한국시간) 코스타리카와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E조 2차전에서 후반 36분 케이셰르 풀레르(에레디아노)에게 결승골을 얻어맞고 0-1로 졌다. 최근 3연승을 포함, 통산 상대 전적에서 4승 1무로 크게 앞선 일본의 우세가 점쳐지는 경기였다. 더군다나 일본은 독일을 상대로 치른 ...

    한국경제 | 2022.11.27 21:38 | YONHAP

사이트

사전

초소형 모듈 원전 [micro modular reactor] 경제용어사전

차세대 원전 기술인 소형모듈원전(SMR) 중에서도 매우 작은 규모의 원전으로, 혁신 기술로 꼽히는 분야다. SMR은 원자로의 모든 기기를 하나의 용기에 넣은 모듈형인 소형 원자로다. 일반적으로 발전 용량이 1000㎿e급인 상용 대형 원전에 비해 원전 부지 확보와 안전성, 경제성 측면에서 모두 우수하다. MMR은 통상 300㎿e 이하인 SMR보다 훨씬 적은 5㎿e급이다. MMR은 모듈러 제작으로 시공 기간이 짧고, 전력망을 갖추지 못한 극지·오지 등에도 ...

제로에너지건물 인증 경제용어사전

... 13곳을 대상으로 실태 조사를 한 결과, 5곳은 인증 당시보다 '에너지 자립률'이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인증 결과의 38.5%는 '엉터리'였다. 녹색건축물 우수 등급을 받은 공동주택과 아파트 단지 중에선 에너지소요량 측정 결과로 최하등급(E등급)을 받은 곳도 있었다. 이 의원은 “ZEB 인증을 받은 건축물에 대해 매년 실태 조사를 받도록 하고, 인증 기준에 맞게 유지·관리되지 않은 건축물은 소유자나 관리자에게 시정명령을 내릴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관련 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

선박탄소집약도지수 [Carbon Intensity Indicator] 경제용어사전

연료사용량, 운항 거리 등 선박의 운항 정보를 활용하여 1톤의 화물을 1해리 운송하는 데 배출되는 CO2량을 계산 및 지수화한 값. 국제항해선박은 탄소 배출 효율 기준에 따라 A~E 등급으로 평가받는다. 3년 연속 D등급을 맞거나, E등급을 한 번이라도 받는 경우 시정 조치를 마련해 IMO의 승인을 받아야만 정상 운항이 가능해진다. 이 기준은 2023년 이후 매년 2%씩 강화된다. 국제해사기구(IMO)는 기준을 단계적으로 높여 선박에서 발생하는 탄소를 ...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