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웹문서 1-10 / 24건

  • 건설사 법정관리…저축銀 대손충당 `비상`

    ... 가운데 회수예상가액까지는 고정으로 분류돼 대출금의 최소 30%를 손실로 처리해야 하고 회수예상가액 초과분에 대해서는 대출금의 75% 또는 100%를 대손충당금으로 쌓아야 한다. 은행이 쌓아야 하는 대손충당금( 20%,75%,100%)에 비해 저축은행의 부담이 훨씬 크다. 이는 2008년 2월부터 금융당국이 저축은행의 대손충당금 적립 비율을 상향 조정해 부실에 대비하도록 한 데 따른 것이다. 류시훈/박준동 기자 bada@hankyung.com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2174&category=187&ch=land
  • [토지 양도세] 올해 8550만, 내년 1억 5000만

    ... 50%를 넘는 기업을 말한다. 정부는 농지 대토(代土) 비과세는 줄이는 한편 대토 요건은 대폭 완화했다. 대토란 기존 보유 농지 등이 수용당해 새롭게 농지를 사는 경우 등을 말한다. 정부는 지난해까지 대토는 양도세 전액을 비과세했으나 올해부터는 1년간 1억원 한도로 줄였다. 대신 대체토지의 요건을 종전농지 면적의 2분의1 이상 또는 종전 농지 가액의 3분의1 이상을 취득하는 경우로 완화시켰다. 박준동 기자 jdpower@hankyung.com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280&category=19&ch=land
  • 강남역 상권, 창업기회 '그대로 1순위' .. 서울 5대상권 밀집도 분석

    ... 5대 주요 상권의 주요 업종 중 가장 높았다. 의류 점포 역시 128에 이른다. ◆신촌 상권 '대체로 고만고만' 연세대 등 주변에 대학교가 있고 유동인구도 많지만 밀집도를 보면 대단한 메리트는 없다. 의류 잡화 음식점 등 대부분 업종의 밀집도가 90∼100의 중간 권역에 포진해 있다. 다만 중식당은 밀집도가 83.6으로 낮아 다른 업종에 비해 상대적으로 성공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박준동 기자 jdpower@hankyung.com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205&category=10&ch=land
  • 수도권 규제완화 목소리 높아진다

    ... 것이다. 현재 국내 대기업은 내년 말까지 LCD TV 등 8개 업종에 한해 공장 신설이 허용돼 있다. 14개 업종은 공장 증설이 가능하긴 하지만 증설 한도가 기존 공장의 100%로 묶여 있어 유명무실한 규제 완화라는 지적을 받아왔다. 재계 일각에선 헌재 결정을 계기로 공해와 환경오염을 유발하지 않는 업종에 대해선 공장 설립을 원칙적으로 허용해 주는 방안이 검토되어야 한다는 주장을 내놓고 있다. 박준동 기자 jdpower@hankyung.com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175&category=12&ch=land
  • '1주택+실수요 입주권'은 양도세 비과세

    ... 지방에 2억5000만원짜리 주택을 갖고 있다면 양도성 중과 대상인 2주택자에 해당되지 않는다. 이와 달리 서울 등 수도권에 2채를 갖고 있다면 2주택이 된다. 강남에 5억원짜리,관악구에 5000만원짜리가 여기에 해당된다. 하지만 내년 양도세를 계산할 때 강남 5억원짜리를 먼저 팔면 양도세 중과에 해당되지만,1억원을 밑도는 관악구 5000만원짜리를 먼저 팔면 일반세율(9∼36%)을 적용받는다. 박준동 기자 jdpower@hankyung.com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281&category=19&ch=land
  • [세제형평성 논란] 집 살때, 보유때, 팔때 세금 계산은?

    ... 6억원짜리 한 채를 3년 갖고 있으면서 2억원의 차익을 남긴 사람이 내는 세금은 5310만원에 그친다. 양도세율이 9∼36% 적용되는 데다 3년 이상 보유 때 적용되는 장기보유특별공제의 혜택을 보기 때문이다. 정부 관계자는 이러한 형평성 논란에 대해 "다주택 보유자에 대해서 양도세를 무겁게 물리는 것은 과다보유 주택을 양도세 중과 유예기간인 내년까지 내놓도록 유도하는 정책"이라고 설명했다. 박준동 기자 jdpower@hankyung.com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35&category=1&ch=land
  • [Q&A] 보유세 : 세대분리된 미혼자녀 주택의 경우..

    ... 수준이다. 때문에 시가 6억5000만원이라면 기준시가는 5억원 안팎으로 재산세만 내면 된다. 아파트별로 차이는 있지만 서울 강남지역에선 8억원을 넘으면 대상이 될 가능성이 높다. 문) 은퇴한 60대여서 소득이 따로 없는데 종부세 납부 때 혜택을 주나. 답) 혜택은 따로 없다. 종부세는 근로소득 사업소득 임대소득 등이 있든 없든 주택의 재산가액이 공시지가 기준으로 6억원을 넘으면 내야 한다. 박준동 기자 jdpower@hankyung.com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19&category=3&ch=land
  • [Q&A] 토지세 : 자경농지는 중과세 제외

    ... 등 강화된다. 임야는 특히 해당 시·군에 거주해야만 거래를 할 수 있도록 바뀐다. 문: 토지수용때 보상방법이 바뀐다던데. 답: 건설교통부 장관이 앞으로 지정할 토지투기우려지역 내 토지를 수용할 때는 채권 지급이 늘어난다. 부재지주에 대해선 일정금액을 초과하는 부분에 대해선 전액 채권으로 지급할 계획이다. 현재는 3000만원을 넘는 금액에 대해 채권으로 지급할 수 있다는 규정만 있다. 박준동 기자 jdpower@hankyung.com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17&category=3&ch=land
  • 토지세 : 토지양도세 최고7배 높아져

    ... 지배적이다. 세후 기대수익이 낮아지기 때문이다. 하지만 부작용도 만만치 않을 것이란 지적도 나오고 있다. 진명기 JMK플래닝 사장은 "과거에도 땅값이 급등할 때 양도세 중과조치가 있어 왔지만 시간이 흐른 뒤 양도세 중과조치가 폐지됐다"며 "이 때문에 농지를 갖고 있는 부재지주나 투기목적으로 나대지 등을 사들인 사람 중 상당수는 버티기에 들어가 거래만 위축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고 말했다. 박준동 기자 jdpower@hankyung.com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14&category=3&ch=land
  • 보유세 : 시가 10억짜리 아파트는 재산세 224만원, 종부세 325만원

    ... 재산세 구간은 올해와 똑같은 방식으로 개인별로 나눠 하면 된다. 그러나 합산해서 집값이 기준 시가로 6억원을 넘어간다면 종부세 대상이다. 예를 들어 부부가 50% 지분을 가진 공동명의 집 한 채의 기준 시가가 10억원이라면 일단 5억원(과표로는 2억5000만원)까지는 각자 재산세를 내면 된다. 하지만 종부세 기준 6억원을 넘는 구간에 대해선 그 이후 종부세를 따로 계산해 추가 납부해야 한다. 박준동 기자 jdpower@hankyung.com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focus&no=21&category=3&ch=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