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61-70 / 1,373건

지속가능연계차입 [sustainability-linked loan] 경제용어사전

은행이 돈을 빌리는 기업의 대출금리를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목표 이행 정도에 연계해 결정하는 대출상품을 말한다. ESG 자본조달 방법 중 하나로 유럽 등 선진국의 기업과 은행을 중심으로 이뤄진다. ESG 경영 목표 충족 시에는 금리우대 혜택이 추가로 주어진다. SLL을 포함한 글로벌 ESG Financing의 규모는 2018년 2385억달러에서 2021년 1조 5706억달러에 이르는 등 빠르게 늘어나고 있다.

디지털 전환 [Digital Transformation] 경제용어사전

... 제조업 위기를 제조업과 서비스업 융합을 통한 비즈니스 모델 혁신으로 넘어섰다”고 평가했다. DX 주도권 잡기 위한 '무한 경쟁' '독일형 DX 모델'은 민간이 혁신을 주도하고 정부는 뒷받침하는 형태를 취하고 있다. 미국이 정보기술(IT) 혁신 분야에서 워낙 독보적이다 보니 이를 따라잡기 위해선 민관 협력이 불가피하다고 판단한 것이다. EU는 범유럽 차원의 데이터 생태계 구축 프로젝트인 가이아X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중국, 영국, 프랑스, 인도, 일본 등도 ...

이나모리 가즈오 경제용어사전

... 3000만원)과 직원 28명으로 교토세라믹(현 교세라)을 창업해 연매출 1조6000억엔, 종업원 7만 명을 웃도는 대기업으로 성장시켰다. 세라믹 부품 제조업체로 출발한 교세라는 반도체 소재와 장비에서부터 스마트폰과 같은 정보기술(IT) 기기, 세라믹칼 등의 소비재까지 다양한 제품군을 제조하는 세계적인 기업으로 변신한다. 이 같은 다각화를 기반으로 교세라는 창사 이후 단 한 번도 적자를 낸 적이 없다. 그는 새로운 도전을 마다하지 않았다. 통신 분야 진출에 성공하면서 ...

양적긴축 [Quantitative Tightening] 경제용어사전

중앙은행이 매입한 채권의 만기가 다가왔을 때 재투자하지 않거나, 보유하던 채권을 만기전에 매각해 시중 유동성을 흡수하는 것을 뜻한다. 양적완화(QE: Quantitative Easing)의 반대 개념이다. 기준금리 인상과 함께 Fed가 사용하는 주요 긴축 수단이다. '대차대조표 축소'로도 불린다.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연준)는 2022년 6월부터 2년 전 코로나19 발생으로 실시했던 양적완화 정책을 거꾸로 되돌리는 양적긴축 정책을 실행하고...

역혼성단체 [reverse hybrid entities] 경제용어사전

국내와 해외에서 법률적·세무적 해석이 다른 조직(단체). 한 조직이 해외에선 소득 등이 단순 이전되는 '도관 조직'으로 인정되지만 자국에선 독립된 실체인 법인으로 간주되는 경우가 대표적이다. 국내 투자자와 기업이 대체투자 등을 위해 해외 특수목적법인(SPC)들을 설립했다. 하지만 2022년 부터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BEPS(소득 이전을 통한 세원 잠식) 방지협약'을 실시하자 그대로 세금위험에 노출되게 됐다. OECD는 BEPS 세칙중...

플렉시테리언 [flexitarian] 경제용어사전

플렉시테리언은 채식주의자이지만 '완전 채식'과 같은 엄격한 수준의 채식을 실천하지 않으면서 가장 유연한 식습관을 가진 사람을 말한다. '유연한'을 뜻하는 플렉시블(flexible)과 베지테리언(vegetarian)의 합성어다. 일상생활을 하다 보면 완전한 채식 위주의 식단을 지키기는 쉽지 않다. 플렉시테리언은 식물성 음식을 주로 섭취하지만 고기류도 함께 먹는다. 완전한 채식주의자보다는 낮은 단계의 채식주의자를 말한다. MZ세대(밀레니얼+Z세대)...

초과이익공유제 [profit sharing] 경제용어사전

초과 이익 공유제는 2011년 동반성장위원회가 제안한 제도다. 대기업이 중소기업 육성에 협력해 동반 성장을 도모하도록 한다는 취지로 만들어졌다. 대기업이 초과 이익을 얻으면 이를 협력 중소기업과 나누는 것이 핵심이다. 대기업이 해마다 설정한 경영 목표치를 넘어서는 이익이 발생하면 협력 중소기업의 기여도 등을 평가해 초과 이익의 일부를 나눠 주는 것이다. 하지만 이 제도는 대기업이 연초에 설정한 이익 목표치에 따라 초과 이익이 달라질 수 있어 대...

I2U2 [India, Israel, United States, UAE] 경제용어사전

인도(India)와 이스라엘(Israel) 및 미국(United States), 아랍에미리트(UAE)의 알파벳 첫 글자를 딴 4개국 간 협력체. I2U2 구상은 2020년 이스라엘과 회교권 국가인 UAE가 국교를 정상화한 상황에서 2021년 10월 18일 열린 4개국 외무장관 회담에서 구체화됐다. 세계 3∼4위 식량 수출국인 러시아와 우크라이나의 전쟁으로 식량 부족에 대한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I2U2 4국은 2022년 7월 14일 첫 번째 화...

워크자본주의 [woke capitalism] 경제용어사전

정치적 올바름에 대해 적극적으로 목소리를 내는 기업들의 경영 방식을 꼬집는 용어다. 2018년 2월 뉴욕타임스(NYT) 칼럼니스트 로스 더댓이 처음 썼다. 워크자본주의는 기업 경영의 목표가 주주에서 이해관계자로 바뀌는 과정에서 탄생했다. 오랫동안 기업 경영의 목적은 주주이익 극대화였다. '신자유주의의 아버지'로 불리는 경제학자 밀턴 프리드먼은 1970년 NYT 기고문에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은 그 기업의 이윤을 늘리는 데 있다”고 썼다. 기업의...

가이아-X [Gaia-X] 경제용어사전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의 데이터 생태계 구축 프로젝트. 미국과 중국의 거대 IT기업 주도의 데이터 생태계에 대응하기 위해 독일을 중심으로 유럽이 데이터 주권(data sovereignty)과 자결권 확보를 위해 2019년 착수한 프로젝트다. (2020년말 클라우드 컴퓨팅 시장 점유율 : Amazon Web Services 47.8%, Microsoft Azure 15.5%, Alibaba 7.7%, Google 4%, IBM 1.8%) 유럽 각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