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8451-58460 / 59,8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경제신문 창간32돌] (특별기고) 경쟁력강화위한 지름길

    ... 필요하다. 그리고 지금까지 한국경제를 중진국 수준까지 발전시키는데 있어서 주도세력이었던 기업가는 전문경영자가 기업을 선진화할 수 있도록 이들에게 기업 경영의 권한과 책임을 넘겨주어야 한다. 이제 전문가 집단이 기업을 이끌어 가면서 당면한 어려움을 슬기롭게 극복하고 산업에서 선도적인 위치를 차지하기 위해서는 다음과 같은 점을 고려해 경영혁신을 실행해야 한다. 첫째 기업전체를 변화시키겠다는 경영자의 강력한 의지와 구체적 실천계획이 필요하다. 둘째 뚜렷한 ...

    한국경제 | 1996.10.14 00:00

  • [명차의 세계] '페라리 250 GTO' .. 차체 유선형

    ... 평가받고 있다. 페라리의 기술과 피닌파리나의 디자인이 만나서 하나의 예술품이 만들어진 것이다. 지난 54년 페라리 250GTO의 전신인 250GT가 나오기 전까지 페라리사는 수작업으로 만드는 차마다 모양을 조금씩 바꾸어 가면서 1년에 35대 정도 밖에 차를 만들지 못하였다. 그러나 피닌파리나와 손을 잡고부터는 안정된 차체 디자인과 제작에 힘입어 연간 670여대 정도를 생산하는 회사로 성장하게 되었다. 그러니까 250GT 시리즈는 64년까지 총 2,550여대가 ...

    한국경제 | 1996.10.11 00:00

  • [오피니언] "무역적자 개선 경제주체의 자발적 참여를"

    ... 해외 배낭여행을 위해서도, 파바로티나 마이클 잭슨의 공연비를 지불하기 위해서도 수출은 해야 한다. 리카도의 비교생산설이든 헥셰르-올린의 요소부존 이론이든 우리는 우리가 가진 비교우위를 바탕으로, 그리고 새로운 비교우위를 만들어 가면서 부단히 수출해야만 우리가 부족한 재화와 용역을 해외로부터 조달하고 우리의 삶의 질도 높여갈수 있는 것이다. 이러한 평범한 진리에도 불구하고 우리 국민의 수출에 대한 인식이 왜 점점 희박해져 가는 것일까. 고비용구조 때문에 ...

    한국경제 | 1996.10.11 00:00

  • [취업 가이드] (두산그룹) 회장의 경영스타일..온화한 성품

    박용곤회장은 올해 한국 기업으로서는 처음으로 100살이 된 두산그룹의 3세 경영인이다. 3대를 내려오면서도 우애 좋기로 소문난 두산그룹의 총수답게 그는 온화한 성격의 덕장형 경영가다. 동생들과 그룹 경영을 함께 이끌어 가면서 앞장서기보다는 오히려 후원하는 뒷자리에 자주 서는 것이 박회장의 습성이다. 평소생활도 각종 회의를 주재하거나 해외출장을 다니는 여느 총수와는 판이하게 다르다. 을지로 입구의 본사 집무실에서 하루 대부분의 시간을 ...

    한국경제 | 1996.10.07 00:00

  • [정보화 이끈다] (33) 이춘길 <쌍용정보통신 시스템연 팀장>

    ... 소프트웨어만으로는 한계가 있다고 판단했다. LAN카드와 브리지등 장비개발에 나서기 시작한 것도 이때문이다. 남들보다 먼저 시작했던 기술개발이라 물어볼데가 없어 힘들었다고 한다. 그는 "외국제품을 가져다 하나씩 뜯어 가면서 공부하듯 개발했다"고 들려줬다. 이런 고생끝에 대부분 국산으로는 첫 LAN장비들을 내놓았으나 결과는 신통치 않았다. 마침 국내에 몰려들기 시작한 외국업체들과 경쟁이 되지 않았던것. 회사측은 LAN장비 사업을 중단시켰다. ...

    한국경제 | 1996.10.07 00:00

  • 해킹사고 예방 '홈뱅킹시스템' 가동 .. 신한은행

    ... 많아졌지만 체크기능이 크게 강화된 시스템이라고 설명했다. 따라서 고객이 홈뱅킹을 하다가 비밀번호를 유출해도 씨크리트카드가 없으면 자금인출을 할수 없고 씨크리트카드를 분실해도 습득한 제3자는 비밀번호및 고객의 인적사항을 모르기 때문에 사용할수 없다고 덧붙였다. 기존의 홈뱅킹가입고객들은 주민등록증을 지참하고 신한은행 영업점에 가면 교부받을수 있으며 신규 가입고객은 가입신청과 동시에 교부받을수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10월 8일자).

    한국경제 | 1996.10.07 00:00

  • [신산업발전 민관협력회의] (15) '피혁' .. 기업 비교

    ... 갖고 있는 이탈리아 피혁업체의 경쟁력 원천을 비교 분석하는데 적합할 것으로 판단된다. 두기업의 경쟁력은 가격과 품질수준, 원가수준의 측면에서 비교될 수 있다. 가격과 품질 면에서 MG는 조광피혁에 비하여 우위에 있다. 원가면에서도 마찬가지다. 이러한 경쟁력의 차이는 경영성과에 잘 반영돼 MG의 총자산이익률과 매출액이익률은 조광피혁에 비해 각기 45%와 67%정도 높다. 종업원 1인당 생산량과 매출액도 각각 2배이상이다. 이와같은 MG와 조광피혁의 ...

    한국경제 | 1996.10.07 00:00

  • [TV하이라이트] (6일) '패왕전설' ; '첫사랑' 등

    "패왕전설" (SBSTV 오후 10시55분) = 혈액검사를 조작해 유영을 감옥에 가둔 위후는 몰래 금가면인 출진자를 궁안으로 불러들여 유영의 혈액을 채취해 오게 한다. 혈액검사를 해 본 결과 유영이 친딸 화락임이 판명되지만 유영은 위후의 잔악함에 치를 떨며 위후가 자신의 생모임을 부인한다. 위후는 유영이 화락임이 판명됐다는데도 자신에게 악의를 갖고 있을 알게 된다. 위후는 여황제가 되기 위해선 무후처럼 무참하게 친자식을 죽일 것을 다짐하며 ...

    한국경제 | 1996.10.05 00:00

  • [레저/관광] '가을산행' .. 울긋불긋 원색물결이 "유혹"

    ... 연곡사로 하산한다. 피아골 또한 단풍의 명소다. 과거 빨치산 토벌대의 치열한 전투로 이곳의 단풍은 붉다 못해 피빛을 연상케 한다. 교통 = 호남고속도로-전주IC-임실-남원-88고속도로-지리산IC-인월- 산내-반월로 가면된다. 대중교통은 남원에서 반원까지 운행하는 시외버스를 이용한다. 장성 백암산 호남선 백양사역에서 13km 떨어진 백양사는 주변에 장성호 입암산성 등 수많은 관광명소와 바위가 희다는데서 유래한 백학봉의 신비까지 간직한 단풍명소이다. ...

    한국경제 | 1996.10.04 00:00

  • [동아리] 하이텔 '부부사랑회'..아기자기한 생활얘기 '훈훈'

    ... 부부" "세상살이" "벼룩시장" 등 다양한 메뉴를 마련해 놓고 PC통신을 통해 삶의 지혜를 나누고 있다. 젊은 부부들에게는 삶의 지혜를, 나이든 선배회원들에게는 젊음의 재치와 패기를 주고 있는 것이다. "우스갯 소리"란에 가면 이들이 얼마나 아기자기하게 살고 있는지 알수 있다. "여탕에 들어간 할아버지"의 얘기를 재미있게 풀어 놓는 회원부터 젊은 시절의 사랑얘기를 애절하게 늘어 놓는 회원들도 있다. 이와함께 이들은 소모임을 통해 적극적인 온라인활동도 ...

    한국경제 | 1996.10.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