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1-80 / 60,0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단체할인에 귀국 축하금까지…여행자 보험의 진화

      코로나19 엔데믹(감염병의 풍토병화) 이후 해외 여행객이 급증하면서 여행자 보험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보험사들은 ‘무사고 귀국 축하금’ 등 새로운 혜택을 내놓고 동반 가입하면 보험료를 최대 20% 할인하기도 한다. 가장 눈길을 끄는 곳은 카카오페이손해보험이다. 카카오페이손보는 가입자가 직접 보장 항목을 설계하는 ‘DIY(Do it Yourself·사용자 직접 제작)’ 형태로 여행자...

      한국경제 | 2024.06.04 16:05 | 최한종

    • thumbnail
      립스틱 효과 현실로?…중소 화장품주 전성시대

      ... 수출액은 지난해 1분기 12억5000만 달러에서 올 1분기 16억9000만 달러로 35.1% 증가했다. 김명주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중국 수출이 중심이 된 한국 화장품 산업이 코로나19를 기점으로 비중국 중심으로 옮겨 가면서 비중국 수출 기업들의 주가가 크게 올랐다”며 “글로벌 시장에서 한국 중소 브랜드 화장품 인기가 꾸준히 높아지고 있음을 고려할 때, 이러한 트렌드에 올라탈 수 있는 기업에 주목해야 한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4.06.04 13:11 | 이현주

    • thumbnail
      전공의들 "안 돌아가겠다"…인기과·고연차 전공의는 '눈치게임'

      ... 전공의들보다는 '사직하면 정부가 손해', '우리는 퇴직금 다 받고 나가겠다'는 이들이 많다"며 "수련을 하더라도 한동안 쉬다가 (병원을) 이동해 수련한다는 분위기"라고 전했다. 전공의들 사이에서는 '사직서를 수리한다고 해서 돌아가면 병원이 그동안의 손해에 대해 구상권을 청구할 수 있다'는 불안도 있다. 서울 대형 병원에서 전임의로 일하다 사직한 C씨는 "주변 전공의 여론을 들어보니 정부에 대한 불신이 워낙 커서 정부 설명에도 불구하고 '구상권을 청구당할 수 ...

      한국경제 | 2024.06.04 12:05 | YONHAP

    • thumbnail
      최태원·노소영 이혼 소송에…3년 전 인터뷰까지 '소환'

      ... 나중에 전화를 걸어와 '무당 불러들이는 거 아니야'라고 충고해 줬다"면서 "이제 어쩌지 싶었는데 이웃 학부모 엄마가 같이 교회에 가자고 해서 가게 됐다. 안수를 받으면 사흘 밤은 잘 자고 안 가면 잠이 오지 않고가 반복됐다. 그때는 살려고 교회에 갔었던 것 같다. 하나님이 계시다는 건 논증하고 이성으로 알 수 있는 게 아니다"라고 했다. 노 관장은 교육 현실에 대해 "서울대 카이스트 같은 데 가보면 그런 ...

      한국경제 | 2024.06.04 10:03 | 이미나

    • thumbnail
      [종합] "두 딸 서울대 보내"…'건물주 CEO' 안선영도 부러워한 자식 농사 ('4인용식탁')

      ... “대치동 8학군이라 학원을 엄청 다녔다. 그런데 공부를 안 했다. 수능 수리 영역이 6점 나왔다”고 말했다. 안선영은 양소영 변호사의 자식 자랑도 했다. 안선영은 “언니가 변호사를 하면서 애를 셋 낳았다. 딸, 딸, 아들인데 다 서울대 갔다. 이제 막내만 가면 된다. 기숙학교 다닌다”고 밝혔다. 양소영 변호사는 막내가 이제 고3이라며 쑥쓰러워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텐아시아 | 2024.06.04 08:30 | 태유나

    • thumbnail
      변우석 "체지방률 10% 늘 유지…단백질 위주, 소스는 포기 못해"[인터뷰②]

      ... 노력한다. 단백질 위주로 먹는데 소스는 포기 못 한다. 대신 운동을 많이 한다. 세상에 맛있는 게 많아서 음식으로 스트레스를 푼다. (하하)"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피부는 뭐 나면 피부과 간다. 팩도 붙인다"라며 "선재의 수영선수 시절 팩 붙이는 장면은 일부러 투박하게 찍었다. 실제로는 톡톡톡 해가면서 잘 붙인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텐아시아 | 2024.06.04 08:00 | 류예지

    • thumbnail
      [종합] 비 "♥김태희, '잘생긴 남자가 좋다'며 식사 계속 거절" ('짠한형')

      ... 사람인데' 생각하면서 다시 전화했다. 전화는 받더라. '저 2주 뒤에 군대 가는데 안 될까요'라고 물었더니 그래도 안 된다더라. 그래서 끝났다"고 밝혔다. 그렇게 1년이 지났다는 비는 "군대 가면 휴가 나왔을 때 술 사줄 사람이 필요하지 않냐. 김태우한테 문자 보내는 줄 알고 '나 휴가 나왔다 밥이나 같이 먹어요'라고 문자를 했는데 '죄송한데 문자를 잘못 보내신 것 같습니다'라더라. '죄송합니다. ...

      텐아시아 | 2024.06.04 07:44 | 이민경

    • thumbnail
      변우석 "싸이월드 BGM=버즈 겁쟁이, 친구와 MP3 나눠 낀 행복한 추억"[인터뷰①]

      ... 버즈, 플라이투더스카이, MC스나이퍼 노래였다. 싸이월드 배경음악은 버즈의 겁쟁이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고등학교 친구들과 자주 본다. 각자 생일 주기에 맞춰서 보는데 보통 1박 2일로 여행 간다. 친구들과 여행 가면 그렇게 힐링이 되더라"라고 덧붙였다. 또 tvN '유퀴즈 온 더 블럭'에 나와 한 차례 언급했던 사건에 대해 다시 얘기하며 "고등학교 입시 때 할머니께서 돌아가셨는데 그때 너무 피곤해서 잠깐 자려고 ...

      텐아시아 | 2024.06.04 07:00 | 류예지

    • thumbnail
      서혜진 대표가 밝힌 트로트 가수 출연자 논란, 그리고 도전 [인터뷰+]

      ... 뭘 하나를 결정하려고 해도 위원회라고 해서 그 구성원들이 모두 동의하는 구조더라고요. 그래서 플랫폼 안착이 쉽지 않았어요. 그 안에서 겨우겨우 여기까지 끌고 왔어요. '싹을 피웠으니, 묘목까진 키워보자'는 거예요. 배워가면서 하고 있죠." 일본에서 '엔카의 여왕'이라고 불린 김연자, 계은숙과 같은 가수도 있지만, 서 대표는 '엔카'가 아닌 '트로트'로 일본에 진출한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 더 넓은 ...

      연예 | 2024.06.04 07:00 | 김소연

    • thumbnail
      김혜경 '식사 제공 의혹' 동석자 "밥값 부담방식 사전조율 안해"

      ... 묻자 A씨는 "제 차를 빼달라고 해서 빨리 나가야 하는 상황이라 미처 생각하지 못했다"고 답했다가, 검사가 "증인도 계산하지 않았고, 나머지 사모님 두 분도 계산하지 않았다면 피고인이 계산한 것 아니냐"는 취지로 추궁하자 "차 타고 가면서 '저쪽(김혜경 측)'에서 냈나보다 생각이 들었다"고 답변했다. 이날 공판에선 재판부도 사건 당일과 그 전후로 피고인과 증인이 가진 식사 자리의 결제방식에 대해서 구체적으로 질문했다. A씨는 이 사건 10여일 전인 2021년 ...

      한국경제 | 2024.06.03 19:2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