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51-360 / 10,9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침] 사회('오세훈표 모아주택' 1호 착공…광진 한양연…)

      '오세훈표 모아주택' 1호 착공…광진 한양연립 215세대 공급 통합심의 8개월만에 첫삽…신탁업자 지정개발해 투명성 강화 빠른 사업시행에 원주민 전원 재정착…2026년 8월 완공 예정 노후한 저층 주거지의 새로운 정비 모델로 ... 수립하고 정비하는 사업이다. 모아주택의 장점인 빠른 사업 시행으로 현금 청산을 받는 토지 등 소유자(정비구역 내 건축물·토지 소유자) 1명을 제외한 원주민 전원(101명)이 재정착하게 됐다고 시는 설명했다. 정비사업의 투명성을 강화하고 ...

      한국경제 | 2024.02.26 09:14 | YONHAP

    • thumbnail
      '오세훈표 모아주택' 1호 착공…광진 한양연립 215세대 공급

      통합심의 8개월만에 첫삽…신탁업자 지정개발해 투명성 강화 빠른 사업시행에 원주민 전원 재정착…2026년 8월 완공 예정 노후한 저층 주거지의 새로운 정비 모델로 서울시가 추진하는 '오세훈표' 모아주택 1호가 공사를 시작한다. ... 수립하고 정비하는 사업이다. 모아주택의 장점인 빠른 사업 시행으로 현금 청산을 받는 토지 등 소유자(정비구역 내 건축물·토지 소유자) 1명을 제외한 원주민 전원(101명)이 재정착하게 됐다고 시는 설명했다. 정비사업의 투명성을 강화하고 ...

      한국경제 | 2024.02.26 06:00 | YONHAP

    • thumbnail
      사령탑 없는 재건축 조합 속출…공사까지 멈췄다

      최근 재건축 재개발 리모델링 등 도시정비사업 조합에서 조합장의 인기가 과거만 못하다는 말이 나온다. 높은 임금과 다양한 인센티브로 ‘당선만 되면 대박’이란 평가를 받았던 것과 달리 리스크가 크게 늘었기 때문이다. ... 618가구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을 추진 중이다. 2021년 조합을 설립해 안전진단 절차를 진행 중이다. 최근 마포구가 심의를 진행하려면 조합장을 우선 선출하라고 권고하면서 리모델링 후속 일정이 차질을 빚고 있다. 조합장을 하겠다고 나서는 ...

      한국경제 | 2024.02.25 17:54 | 유오상

    • thumbnail
      신월·망우 등 모아타운 4곳, 통합심의 통과…5649가구 공급

      서울시 양천구 신월동·중랑구 망우동 등 4개 모아타운 대상지가 통합심의를 통과했다. 총 5649가구가 4개 대상지에서 공급될 예정이다. 서울시는 제2차 소규모주택정비 통합심의위원회에서 양천구 신월동 173 일대 모아타운 ... 18개소로 총 5649가구가 공급된다. 양천구 신월동 173 일대는 1494가구 아파트가 들어설 예정이다. 도로와 건축한계선을 활용해 신월동 모아타운 중앙공원과 연계되는 남부순환로 46, 42길에 보행녹도를 계획했다. 주거지 안으로는 ...

      한국경제 | 2024.02.25 11:35 | 박진우

    • thumbnail
      "조합장 당선되면 대박" 앞다퉈 나섰는데…'뜻밖의 상황'

      최근 재건축 재개발 리모델링 등 도시정비사업 조합에서 조합장의 인기가 과거만 못하다는 말이 나온다. 높은 임금과 다양한 인센티브로 ‘당선만 되면 대박’이란 평가를 받았던 것과 달리 리스크가 크게 늘었기 때문이다. ... 618가구로 리모델링하는 사업을 추진 중이다. 2021년 조합을 설립해 안전진단 절차를 진행 중이다. 최근 마포구가 심의를 진행하려면 조합장을 우선 선출하라고 권고하면서 리모델링 후속 일정이 차질을 빚고 있다. 조합장을 하겠다고 나서는 ...

      한국경제 | 2024.02.24 16:53 | 유오상

    • thumbnail
      해외건설협회 정기총회…"수주 누계 1조달러 견인"

      ...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정기총회에서는 작년 협회 사업실적과 해외건설 수주실적을 보고하고 올해 사업계획 및 예산 등을 심의·의결하였다. 해외건설협회는 '해외건설 수주 누계 1조달러 달성을 통한 한국 건설산업 활력 제고 및 국가경제 견인'을 ... 방침이다. 이날 총회에서는 해외건설 수주 확대와 산업 발전 등에 크게 기여한 대우건설, DL이앤씨, 쌍용건설, 한미글로벌건축사사무소, 성도이엔지, 전문건설공제조합, 영진종합건설 임직원에게 협회장 표창장이 수여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2.23 15:35 | YONHAP

    • thumbnail
      내손으로 뽑는 서울 대표 우수디자인 건축물…30건 시민투표

      최대 2개 선택…선정작은 건축위원회 심의 가이드라인 활용 서울시는 지난해 건축심의를 한 건축물 중 30건을 대상으로 시민투표를 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선정 분야는 ▲ 일반건축물(21층 이상 등) ▲ 공동주택(300세대 이상) ▲ 공공건축물이며 분야별 10건씩 후보에 올랐다. 시민투표는 오는 29일까지 시가 운영하는 시민 설문·투표 페이지 엠보팅(http://mvoting.seoul.go.kr)에서 회원가입 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고 분야별로 ...

      한국경제 | 2024.02.23 11:15 | YONHAP

    • thumbnail
      '기업이 개발 주도' 기업혁신파크, 거제서 첫발 뗀다

      ... 기업혁신파크는 2004년 도입된 '기업도시'를 개선한 제도다. 기업도시는 기업의 지방 이전을 유도하기 위해 도입됐으나, 도시·건축 규제 특례가 부족하고 시행자·입주기업 지원이 부족해 기업 참여가 저조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에 기업도시법 개정을 통해 기존 100만㎡였던 최소 개발 면적을 50만㎡로 완화하고 입주기업 지원을 확대했다. 통합계획·통합심의를 도입해 개발 절차는 간소화하고, 입지규제최소구역을 도입해 도시·건축 규제도 완화하기로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2.22 11:27 | YONHAP

    • thumbnail
      HMM 놓친 하림, 양재 물류단지 속도…땅값만 1조원 넘게 벌었다

      ... 1월 말에 고시를 낼 계획이었으나 조치계획서를 보완하는 절차가 예상보다 한 달 정도 늦어졌다. 서울시 물류단지계획심의위원회는 지난해 12월 26일 양재 도시첨단물류단지 개발사업에 대한 통합심의를 진행해 '조건부 통과' 결정을 내린 ... 판매시설(상류시설)은 20%이며 주거·문화·연구개발(R&D) 등 시설(지원시설)은 50%다. 사업비는 땅값과 건축비를 합쳐 6조8천712억원이다. 하림은 사업비 외에 공공기여 등으로 추가 부담하는 금액은 6천억원 이상일 것으로 ...

      한국경제 | 2024.02.22 08:15 | YONHAP

    • thumbnail
      우리 집앞에 수영장이냐 노인시설이냐…말많은 기부채납 왜

      ... 직장인이 매일 출근하게 된다는 뜻이다. 공공청사 부지는 일단 공공용지로 해놓고 나중에 도시기반시설 현황을 정리해 건축심의 때 구체화하기로 유보했다. 여의도 시범은 원래 노인복지시설이 들어서는 것으로 돼 있었다가 도시계획위원회 심의 때 ... 아니라 주민의 이용이 어려운 복지시설이 들어선다는 점이다. 여의도 시범 주민이 격렬하게 반대해 도시계획위원회 재심의를 거치게 된 이유다. 공공기여는 여의도뿐 아니라 강남구 압구정 현대아파트, 양천구 목동 신시가지 단지에서도 재건축 ...

      한국경제 | 2024.02.21 17:00 | 박진우